스티븐 호킹 패럴림픽 등장, 장애인에 대한 배려 호소 '눈길'

이상민 / 기사승인 : 2012-08-30 09:28:08
  • -
  • +
  • 인쇄
스티븐 호킹 패럴림픽 등장이 화제다.

30일(한국시각) 새벽 4시30분 장애인 스포츠인들의 축제 런던 패럴림픽이 개막식을 갖고 12일간의 대장정에 시작을 알렸다.

이날 개막식에는 세계적인 물리학자 스티븐 호킹 박사가 등장해 장애인에 대한 배려를 호소해 많은 이들의 눈길을 끌었다.

이번 런던 패럴림픽에 세계 165개국에서 온 7000여명의 선수단은 다음달 9일까지 503개의 금메달을 놓고 경쟁을 펼치게 된다.

한편 우리나라 선수단은 20개 종목에 88명의 선수가 참가하며 금메달 11개로 종합 13위를 목표로 하고 있다.

▲ 스티븐 호킹 패럴림픽 등장 <사진=뉴시스>

메디컬투데이 이상민 (syafei@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미셸 위 한국 국적 포기, “이제는 미국인”..이유는?
엘클라시코 시즌 5차전 개최임박, 세계 최고의 클럽 라이벌전
박정은 3점슛 1000개 위업 달성, '은퇴 전 유종의 미 거둬'
추신수 3경기 연속 득점, 2타수 무안타..타자 역할 톡톡 ‘눈길’
박인비 우승, 극적인 역전 우승의 주인공..올해도 상금 선두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