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도트, 한국투자증권과 코스닥 상장 주관사 계약 체결

김동주 / 기사승인 : 2021-09-24 12:52:19
  • -
  • +
  • 인쇄
“글로벌 진출에 따른 매출 실적 기반 코스닥 상장 추진”
▲ 아이도트 CI (사진= 아이도트 제공)

아이도트는 한국투자증권과 코스닥 상장을 위한 주관사 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아이도트는 세계 최초로 자궁경부암 인공지능 진단 시스템 ‘써비레이’, 뇌졸중 사전 예방 경동맥 진단 시스템 ‘소노닷에이아이’를 개발·완료해 상용화를 추진하고 있다.

또한 마이크로바이옴 기반 알코올성 간질환 진단 시스템, 인공지능 기반 소화기 전 분야 진단 시스템 등 파이프라인을 구축하고 있다.

아이도트 정재훈 대표는 “그동안 준비해온 인허가 및 독보적 기술력으로 글로벌 매출 실적 기반의 코스닥 상장을 추진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이번 한국투자증권과의 코스닥 상장을 위한 주관사 계약은 시리즈 A 투자를 넘어서 글로벌 회사로 도약을 위한 면밀한 사업 검증 및 기술 검증 토대에 이뤄진 것”이라며 “인공지능 의료 솔루션이 어떻게 매출을 만들고, 이익을 극대화하는지에 대한 새로운 길을 개척하는데 온 힘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로수바스타틴’ 스티븐스 존슨 증후군 등 이상반응…허가사항 변경2021.09.24
디오, 최대주주 보유 지분 ‘매각’ 추진?…“결정된 바 없다”2021.09.24
新 먹거리 산업 ‘디지털 헬스케어’…패션 업계들도 ‘주목’2021.09.24
유영제약 루칼로정 2품목 약가인하 집행정지 ‘해제’2021.09.24
교보생명, 중징계 없이 24억 과징금…나머지 빅3는?2021.09.24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