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대병원 임영애 교수, 혈액관리위원회 위원장 위촉

김민준 / 기사승인 : 2021-09-16 09:49:19
  • -
  • +
  • 인쇄
▲임영애 위원장 (사진= 아주대병원 제공)

아주대병원 진단검사의학과 임영애 교수가 보건복지부 장관 소속으로 설치됐으며, 국가 혈액관리 관련 최고 심의기구인 혈액관리위원회의 위원장으로 위촉됐다. 임기는 2021년 8월 26일부터 2023년 8월 25일까지 2년이다.

국가 혈액관리위원회는 혈액관리법 제5조 및 동법 시행령 제4조에 따라 국내 혈액관리제도의 개선, 특정수혈부작용에 관한 사항 등을 포함한 혈액관리와 관련된 주요한 안건을 심의하는 위원회로, 위원회의 위원장은 혈액관리에 관한 학식과 행정 경험을 두루 갖추고 생명윤리에 대한 인식이 확고한 사람 중에서 보건복지부장관이 위촉하게 되어 있다.

임영애 교수는 2011년부터 국가 혈액관리위원회 위원을 맡아 왔으며, 2015년에도 위원장을 역임한 바 있어 이번에 두번째로 위원장직을 수행하게 된다.

전문진료분야는 수혈의학과 면역혈청학이며, 대외적으로 ▲대한수혈학회 이사장 ▲대한진단검사의학회 수혈의학 분과위원장 ▲대한임상검사정도관리협회 혈액은행 분과위원장 등을 역임한 바 있다.

현재는 국립장기조직혈액관리원 혈액안전사업단 단장을 수행하는 등 수혈의학 분야에서 왕성한 학회 활동을 하고 있다.

메디컬투데이 김민준 (kmj633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만능줄기세포 이용 알츠하이머 치매 발병 과정 최초 규명2021.09.16
닥터스피부과-멀츠, 정기 학술 세미나 성료2021.09.15
포스텍ㆍ가천의대, 수술과 동시에 머신러닝 기반 조직검사 방법 개발2021.09.15
건강 챙기는 추석 연휴, 나에게 도움이 되는 약재는?2021.09.15
연세의료원, 네이버 커넥트재단과 ‘어린이 사회성 콘텐츠’ 개발2021.09.15
뉴스댓글 >
  • 비브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