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 우유 1잔 이상 마시면 유방암 위험 낮아져

신현정 / 기사승인 : 2020-01-10 03:16:00
  • -
  • +
  • 인쇄
50세 미만의 여성이 매일 한잔 이상의 우유를 마시면 유방암 위험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서울대 의과대학 예방의학교실 연구팀에 따르면 2004년부터 2013년까지 38개 종합병원에서 건강 검진을 받은 40~69세 여성 9만3306명의 빅데이터(HEXA study)를 기반으로 코호트 연구를 진행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연구팀은 전국 암 등록 데이터와 관련해 평균 6.3년 동안 설문조사에서 유방암 발병률을 추적했다.

그 결과 50세 미만 여성의 경우 하루에 1컵(200ml) 이상의 우유를 섭취한 그룹(6621)이 일주일에 1컵 미만을 섭취하는 그룹(1만2464)보다 유방암 발병 위험이 42%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일주일에 2~6일 우유를 마시는 50세 미만 그룹(5792명)도 유방암 발병 위험이 13% 감소했다.

연구팀에 따르면 40대는 마시는 우유의 양이 많을수록 유방암 발병 위험이 낮았다. 그러나 50세 이상의 여성은 동일한 우유를 마셨어도 유방암 발병 위험을 10%정도 낮추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우유 이외에 요구르트 및 치즈 등 다른 유제품은 유방암의 위험을 줄이는 것과 연관성이 관찰되지 않았다.

한편 이번 논문은 국제 저널인 ‘Nutrients’ 최신호에 게재됐다.

메디컬투데이 신현정 (choice0510@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우유 안 마시면 칼슘 섭취 불량 가능성 1.8배↑2021.12.07
국산 천일염으로 만든 발효식품…항고혈압‧항당뇨병 효과 주목2021.12.06
혼동 우려 높은 방어와 부시리, 어떻게 구별할까?2021.12.06
우유 자주마시면 대사증후군‧관상동맥심장질환 발생 위험 ‘뚝’2021.12.03
수능 끝 변신 시작…수험생, 똑똑하게 다이어트하려면2021.12.03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