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들 '낙상' 예방 위해서는 운동 규칙적으로 하세요

고동현 / 기사승인 : 2019-12-20 11:08:51
  • -
  • +
  • 인쇄
▲ 운동을 하는 고령자들이 정적인 생활패턴을 가지는 고령자들 보다 난상을 입을 위험이 33% 가량 낮을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이미지스톡)

운동을 하는 고령자들이 정적인 생활패턴을 가지는 고령자들 보다 난상을 입을 위험이 33% 가량 낮을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시드니대학 연구팀이 '영국스포츠의학저널'에 밝힌 연구결과 균형과 조화능, 이동능과 유연성에 초점을 맞춘 운동을 하는 것이 전혀 운동을 하지 않는 것 보다 낙상 위험을 줄이는데 도움이 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만3000명 가량을 대상으로 한 25개국에서 진행된 총 59개의 임상시험 결과를 분석한 이번 연구결과 또한 다양한 형태의 운동을 하는 것이 낙상 위험이 높은 사람과 낮은 사람 모두에서 최대 효과를 낼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결과 규칙적인 운동을 하는 것이 60세 이상 성인과 75세 이상 성인에서 낙상 위험을 23% 가량 낮추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옷 입기와 목욕 하기 같은 일상생활을 보다 안전하게 돕게 하는 균형과 기능적 운동을 하는 것은 낙상 위험을 24% 낮추며 균형 운동과 기능 운동을 근력 강화 운동과 병행하는등 여러 형태의 운동을 하는 것이 낙상 위험을 34% 낮추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태극권 운동은 낙상 위험을 19% 낮추고 PT사나 다른 건강 전문가의 지도하 운동을 하는 것은 혼자 운동을 하는 것 보다 낙상 위험을 더욱 효과적으로 낮추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모든 고령 성인들은 낙상 예방을 위해 규칙적인 운동을 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메디컬투데이 고동현 (august@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스트레스로 인한 노화의 완화 요인 제시2021.12.12
피부 노화, 피부 서식 미생물에 영향 받아2021.11.13
일부 인지 능력, 노화에 따라 향상되기도2021.08.31
적혈구, 노화 방지의 비밀?2021.06.24
고령 환자, 분야별 협진 시스템으로 토탈케어 필요2021.03.24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