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장암·간암 치료제 '넥사바' 유방암에도 효과적

권선미 / 기사승인 : 2009-07-25 21:52:29
  • -
  • +
  • 인쇄
경구용 항암제인 카페시타빈(Capecitabine)과 넥사바를 병행 투여하는 것이 전이된 HER-2 음성 유방암 환자에서 수명을 연장시키는 효과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바이엘제약 연구팀등이 밝힌 229명을 대상으로 한 임상 2상 시험 결과에 의하면 카페시타빈을 단독으로 투여할 경우에 비해 넥사바를 병행 치료할 때 유방암이 진행되지 않고 수명이 연장되는 효과가 큰 것으로 드러났다.

넥사바는 간암과 신장암 치료제로 전 세계적으로 널리 활용되고 있다. 연구팀은 이번 연구를 통해 넥사바가 유방암 치료제로도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또한 유방암이 계속해 전 세계 여성의 암 사망 1위를 계속 차지하고 있어, 넥사바가 이 같은 치명적인 장애를 가진 환자를 치료할 수 있는 새로운 옵션이 될 것으로 내다봤다.

메디컬투데이 권선미 (sun3005@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속쓰림 치료제, 잇몸병에 효과 보여2021.11.17
다발성 경화증 치료제, 알츠하이머로 인한 기억력 감퇴에 효과2021.11.14
애드유헬름의 알츠하이머 치료 효과 반응 엇갈려2021.11.13
안전성과 효과 입증된 화이자 코로나19 치료제2021.11.10
심장질환과 당뇨병 확률, 고전적 환각제로 낮출 수 있을까?2021.11.04
뉴스댓글 >
  • 비브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