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의협 "천연물신약 대책 특별기구 구성할 것"

박민욱 / 기사승인 : 2013-04-08 16:34:56
  • -
  • +
  • 인쇄
전국 규모로 구성…현행 천연물신약 정책 폐기 및 재수립 목표 대한한의사협회가 천연물신약 대책 특별기구를 구성한다.

대한한의사협회(이하 한의협)는 현행 잘못된 천연물신약 정책을 바로잡기 위해 '(가칭) 천연물신약 대책 특별기구'를 구성한다고 8일 밝혔다.

한의협은 지난 6일과 7일 초도 중앙이사회 및 전국이사회를 개최해 전국 규모의 '천연물신약 대책 특별기구'를 구성키로 의결하고 기구 구성에 관한 사항을 김필건 한의협 회장에게 위임했다.

이사회의 의결에 따라 구성될 '천연물신약 대책 특별기구'는 현재의 천연물신약 정책이 애초의 취지와 달리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의 악의적인 고시 개정으로 파생된 잘못된 정책임을 집중 부각함으로써 현행 천연물신약 정책의 전면 백지화와 관련 정책 재수립을 목표로 활동하게 된다.

이를 위해 '천연물신약 대책 특별기구'는 명백한 한약인 천연물신약을 양의사들이 처방하고 있는 현재의 어처구니없는 상황이 국민건강과 생명에 심각한 위해를 끼치고 있는 점과 엉터리 천연물신약이 양방 건강보험에 등재돼 있어 매년 1200억원이 넘는 국민건강보험 재정이 낭비되고 있는 문제 등의 해결에 한의계의 모든 역량을 집중할 예정이다.

또한 '천연물신약 대책 특별기구'에서는 최근 천연물신약 6종에서 벤조피렌과 포름알데히드와 같은 발암물질이 검출된 심각한 사태에 대해 국민건강과 생명보호 차원에서 식약처의 책임 있는 대응과 후속대책 마련을 강도 높게 촉구할 예정이다.

한편 한의협에서는 조속한 시일 내에 '천연물신약 대책 특별기구'의 공식적인 명칭과 구성을 확정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는 방침이다.

메디컬투데이 박민욱 (hopewe@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간호관리료, 입원료의 25%에 불과…입원료 인상분 간호관리료에 편입해야”2021.12.01
"재택진료 전환시 진료·이송체계 개편 및 항체치료제 선제투여 등 필요"2021.12.01
"간협, 간호조무사 위한 '최소요구사항' 반영해야…現 간호법 반대"2021.12.01
"국회는 '간호법' 제정 추진 약속을 준수해 연내 통과시켜라"2021.12.01
한약사회, 오는 2일 '한약사-약사 갈등' 방관하는 복지부 집회 예고2021.12.01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