젤로 부모님 전상서, 관객 울린 ‘국민 막내’의 효심 ‘기특해’

이상민 / 기사승인 : 2013-02-28 17:31:56
  • -
  • +
  • 인쇄
젤로 부모님 전상서 공개에 네티즌이 감동하고 있다.

28일 TS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3, 24일 서울 올림픽홀에서 8천 명의 관객과 함께 한 B.A.P의 첫 단독콘서트 ‘B.A.P LIVE ON EARTH SEOUL’에서 앵콜 무대 중간에 “부모님 전상서”를 읽으며 폭풍 눈물을 쏟은 젤로의 영상을 공개했다.

“엄마, 아빠 기억나세요? 초등학교 5학년 때 목포에서 광주까지 왕복 네 시간이 걸리는 곳을 음악을 배우고 싶다는 열정 하나로 다녔던 그 시간을요”라는 내용으로 시작된 젤로의 편지는 몸이 좋지 않으셨던 엄마와의 기억들과 힘들게 꿈을 향해 달렸던 시절을 털어놓았다.

“철부지 없던 준홍이는 가수가 되고 싶다는 꿈을 이루고 B.A.P의 막내 젤로라는 이름으로 엄마와 아빠, 형 앞에 섰어요. 엄마, 아빠, 앞으로 더 효도하겠습니다. 방년 18세 최준홍, B.A.P 젤로라는 이름으로, 정말 착하고 자랑스러운 아들이 되겠습니다”라고 마무리된 편지는 지극한 효심을 드러내며 젤로를 ‘국민 막내’로 탄생시켰다.

특히 젤로는 본인이 직접 작성한 것으로 전해진 편지를 읽는 내내 울먹이며 함께 한 관객들까지 눈물 바다로 만들어 영화 같았던 2시간의 콘서트를 감동으로 마무리했다.

젤로 부모님 전상서를 접한 네티즌들은 “어른 같아 보여도 16살에 데뷔해서 이제 고 2 되는데 얼마나 힘들었을까. 힘내요. 울지 마요!”, “한참을 울었네요. 오빠의 따뜻한 마음이 부모님께 잘 전달되었을 거에요. 효도하는 비에이피 멤버 준홍 오빠 존경스럽습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B.A.P는 금주 KBS ‘뮤직뱅크’, MBC ‘쇼! 음악중심’, SBS ‘인기가요’에 출연해 아이튠즈 힙합 앨범 차트와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 1위에 빛나는 ‘ONE SHOT(원샷)’의 방송 활동을 이어나간다.

▲젤로 부모님 전상서 <사진=TS엔터테인먼트>

메디컬투데이 이상민 (ladydodo@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성유리 셀카, 양갈래 머리 동안미모 과시 '30대 맞아?'2013.02.28
은지원, 뒤늦은 이혼사실에 과거발언 눈길 “프러포즈후 3년 잠적”2013.02.28
지드래곤 사생팬 경고, “놀라니 숨어 있지마라..집은 오지 말아줘”2013.02.28
내 딸 서영이 마지막 촬영, 아쉬움+벅찬기분 탓에 ‘NG 퍼레이드’2013.02.28
학교 2013 재회 인증샷, 다섯 친구들의 우정 “아직 죽지않았구나”2013.02.28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