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신’ 김희선, “강혜정 목욕탕서 때밀다가 90도로 인사했다” 폭로

김지연 / 기사승인 : 2013-02-27 08:55:22
  • -
  • +
  • 인쇄
‘화신’ 김희선이 강혜정과 목욕탕에서 인사를 나눴던 사연을 폭로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SBS ‘화신-마음을 지배하는 자’(이하 화신)에서는 김희선이 과거 강혜정과 목욕탕에서 인사를 나눈 일화를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희선은 “강혜정과 사우나를 함께 다닌다”라며 “내가 유리했던 게 강혜정은 다 벗고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만약 내가 다 벗고 있었으면 민망해서 피했을 텐데 강혜정은 참 착하다”라며 “날 보고 90도로 인사를 하더라”고 덧붙였다.

특히 김희선은 “강혜정이 몸에 때가 있는데 인사를 하더라. 몸에서 후두둑”이라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강혜정은 “때가 묻은 채 인사를 했다”고 말해 또 한 번 모두를 폭소케 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박지영이 과거 남편과의 첫 만남에 대해 털어놨다.
▲ '화신' 김희선 <사진=방송캡처>

메디컬투데이 김지연 (u3ulove@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성유리 셀카, 양갈래 머리 동안미모 과시 '30대 맞아?'
은지원, 뒤늦은 이혼사실에 과거발언 눈길 “프러포즈후 3년 잠적”
지드래곤 사생팬 경고, “놀라니 숨어 있지마라..집은 오지 말아줘”
내 딸 서영이 마지막 촬영, 아쉬움+벅찬기분 탓에 ‘NG 퍼레이드’
학교 2013 재회 인증샷, 다섯 친구들의 우정 “아직 죽지않았구나”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