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병원, 유방암·갑상선암센터 개소

박으뜸 / 기사승인 : 2012-10-22 10:35:21
  • -
  • +
  • 인쇄
조직 내 3mm 미세 종양까지 찾아내는 유방감마스캔 설치



건국대병원은 지난 19일 유방암·갑상선암 센터 개소식을 가졌다. 이번 행사에는 김경희 건국대학교 이사장을 비롯해 심찬섭 소화기병센터장, 황대용 대장암센터장 등 병원관계자 5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개소식에서 양정현 유방암센터장은 “환자 중심의 원스톱 토탈 케어 시스템과 환자에 대한 배려를 바탕으로 특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유영범 갑상선암센터장도 “앞으로 더 열심히 노력해 건국대병원 하면 갑상선암을 가장 잘 치료하는 병원을 떠올리게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센터는 37평에 유방암과 갑상선암 환자들만을 위한 3개의 별도의 진료실을 갖췄다. 진료실 내에 초음파장비와 판독 전용 고화질 모니터가 있어 내원 당일 바로 검진을 받을 수 있다. 특히 센터 내 있는 유방감마스캔은 국내 2~3대 뿐인 최신장비로 조직 내 3mm의 미세 종양까지 찾아낸다.

또 MRI(자기공명장치), CT(컴퓨터단층촬영), PET(양전자단층촬영)장비를 갖춘 영상의학과와 핵의학과, 조직검사실이 바로 옆에 있어 환자는 검진부터 수술, 치료까지 한 곳에서 편안하게 받을 수 있다.

초음파와 조직검사는 내원 당일, 유방암 확진이나 의심환자는 진료와 검사, 수술까지 1주일 내 가능하도록 시스템을 구축했다.

메디컬투데이 박으뜸 (acepark@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디비성형외과, 더블픽스 자연유착법 특허청 상표권 등록2021.12.06
석플란트치과병원, ‘대한민국 사회공헌대상’ 서울시장상 수상2021.12.06
온리프성형외과, 성형외과 전문의 윤태경 원장 영입2021.12.06
모모성형외과의원 개원…문효섭 원장 영입2021.12.06
[인사] 서울아산병원2021.12.06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