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거운 택배에 손잡이 부착 통해 택배업 근로환경 개선해야"

김민준 / 기사승인 : 2021-02-24 08:25:01
  • -
  • +
  • 인쇄
강기윤 의원, '산업안전보건법' 일부개정안 발의 택배업 종사자의 근로환경 개선을 위해 작업시간 조정 및 휴게시간 보장, 택배 손잡이 부착 등이 추진된다.

국회 국민의힘 강기윤 의원은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산업안전보건법’ 일부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고 24일 밝혔다.

강기윤 의원이 이번에 대표 발의한 개정안은 택배업 종사자로부터 노무를 제공 받는 사업장은 택배업 종사자의 작업시간의 조정 및 휴게시간의 보장과 7kg 이상 택배를 들어 올리는 작업을 하는 경우 손잡이 부착 또는 갈고리 등 보조도구의 활용 지원 등의 조치를 하도록 함으로써 택배업 종사자의 안전을 도모해 근로환경을 개선하는 내용을 주요 골자로 하고 있다.

실제로 우체국에서 실시한 ‘구멍 손잡이가 달린 소포 상장 체험’결과에 따르면 손잡이가 있는 상자가 없는 상자에 비해 들었을 때 체감되는 무게는 약 10% 정도 줄어들었을 뿐만 아니라 안정된 자세로 운반이 가능했다.

이에 강기윤 의원은 “택배업의 경우 접수에서 배달까지 평균 10회 이상 사람 손에 의해 옮겨지며 소포 1개가 목적지까지 배달되기 위해서는 10번 이상 상자를 들고 옮기는 작업이 필요하다”며 “택배업 종사자의 안전하고 원활한 작업을 도모하기 위해 중량이 무거운 택배에 손잡이를 부착해야 한다”며 필요성을 강조했다.

또한, “현재 택배업 종사자의 경우 업무량에 따른 작업시간의 조정 및 휴게시간 보장 등에 관한 명시적인 법적 근거가 없으므로 이를 보완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강 의원은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인해 택배 물량이 급증하고 있어 택배업 종사자가 장시간 고강도 작업에 노출되어 과로사가 우려되는 상황이라며 이번 개정안을 통해 명시적인 법적 근거를 마련하고 안전한 근로 환경을 조성해야 한다”고 말했다.

메디컬투데이 김민준 (kmj633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중대재해법 위반 기업 수사하는 '산업안정보건청' 설립 추진
“환자안전 반영한 약제급여 적정성 평가지표 개발해야”
4월부터 흉부 초음파 건강보험 적용 확대…최대 330만명 혜택
LG디스플레이 화학사고…협력업체 노동자는 누출된 화학물질 위험성 몰랐다
AIㆍ구제역 특별방역대책기간 내달 14일까지…2주간 연장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