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식습관 개선 프로그램 ‘당당한 하루’…당류 섭취량‧빈도 26.7% 줄여”

김민준 / 기사승인 : 2021-10-21 20:33:21
  • -
  • +
  • 인쇄
비대면 국민 체험·참여형 프로그램 운영 결과 발표
▲ 당류 섭취 관련 지식 및 행동 변화 (자료=식품의약품안전처)

 

[메디컬투데이=김민준] 식품의약품안전처의 국민 체험‧참여형 프로그램 ‘당당한 하루’에 참여한 국민들의 당류 섭취량 및 빈도는 26.7% 감소하고 당류 섭취 관련 영양지식과 식사 효능감, 실천 의지 등은 10% 이상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식약처는 당류 섭취를 줄여 건강한 식생활을 실천하기 위한 식습관 개선 프로그램인 ’당당한 하루‘를 운영한 결과를 발표했다.

‘당당한 하루’는 단 음식을 좋아해 당류 섭취량이 많은 참가자에게 영양사가 개인 맞춤형 식사컨설팅을 해주고 매주 식습관 개선 과제를 실천하는 참여형 프로그램이다.

이번 프로그램은 작년 ‘나트륨 섭취습관 개선(Na 3000mg)’에 이어 두 번째로 실시하는 것으로 지난 7월부터 9월까지 프로그램 체험 지원자 544명의 식사행동에 대한 설문조사 후 당류 섭취 식습관의 개선이 필요한 70명을 최종 선발해 4주간 진행했다.

‘당당한 하루’프로그램은 ‘저당·저염 실천본부’의 민간 전문가가 참여자의 식단과 식습관을 매일 분석해서 전담 영양사가 맞춤형 컨설팅을 하는데 도움을 주는 등 체험단의 식습관 개선을 도왔다.

또한 코로나 상황에서도 모바일 메신저, 온라인 실시간 영상회의 등 비대면으로 영양컨설팅을 진행했고 참가자들은 자신의 식습관 개선 체험수기를 SNS에 공유하는 등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프로그램 참여로 ‘식습관 개선에 도움이 됐다’는 의견은 지난해 ‘Na 3,000mg’은 90.7%였고 올해 ‘당당한 하루’에서는 94%로 높아졌으며 응답자 모두 “실생활에서 지속적으로 실천하겠다”고 답했다.

식약처는 “국민 참여형 식습관 개선 프로그램이 국민의 정책 참여를 촉진하는 창구가 됐고 참여자들이 당류 섭취를 줄이는 행동변화로 이어지는 긍정적인 효과가 있었다”고 평가했다.

 

메디컬투데이 김민준 (kmj633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수도권 상급종합병원에 공중보건의 50명 파견…요양병원 추가접종에 軍 인력 투입2021.11.27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4068명…위중증 환자 634명 달해2021.11.27
‘아동학대‧청소년 대상 성범죄자 취업제한에 장애아동 복지지원 기관 포함’ 추진2021.11.26
복지부·건강증진개발원, '2021년 지역사회 금연사업 공동연수' 개최2021.11.26
정부, 요양병원 코로나19 백신 추가접종에 軍 의료인력 투입2021.11.26
뉴스댓글 >
  • 비브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