센트럴서울안과, 흰지팡이의 날 맞아 시각장애인 위한 성금 전달

김준수 기자 / 기사승인 : 2021-10-15 09:00:00
  • -
  • +
  • 인쇄
▲센트럴서울안과가 흰지팡이의 날(시각장애인의 날)을 맞아 용산복지재단에 희망 나눔 성금을 전달했다. (사진=센트럴서울안과 제공)

 

[메디컬투데이=김준수 기자] 센트럴서울안과는 12일 흰지팡이의 날(시각장애인의 날)을 맞아 재단법인 용산복지재단에 희망 나눔 성금을 전달했다. 성금은 시각장애인 생활 편의 개선 및 건강 증진을 위한 보장구 구매 용도로 사용된다.

기부금 전달 행사에는 성장현 용산구청장, 용산복지재단 최혁균 사무국장, 최승혜 용산 시각장애인 연합회 지회장, 센트럴서울안과 황종욱 원장이 참석했다.

이번 기부는 시각장애인의 권리를 보장하기 위해 지정된 흰지팡이의 날(매년 10월 15일)을 맞아 용산구 거주 시각장애인에게 빛과 희망을 나누기 위한 목적으로 진행됐다. 센트럴서울안과가 기부한 성금은 안테나식 흰지팡이, 음성 혈압계, 음성 혈당계 등 시각장애인을 위한 보장구 구매에 쓰일 예정이다.

용산복지재단 이사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용산구 지역 사회 발전과 시각장애인 지원을 위한 센트럴서울안과의 희망 나눔에 깊이 감사드린다”며 “성금은 반드시 도움이 필요한 시각장애인을 위해 잘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센트럴서울안과 황종욱 원장은 “흰지팡이의 날을 맞아 시각장애인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기부를 할 수 있게 돼 매우 뜻 깊다”며, “성금이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기를 희망하며 앞으로도 지역 사회에 대한 책임을 수행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올해로 개원 10주년을 맞이한 센트럴서울안과는 개원 이래 매년 여러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 중이다. 용산구 의료취약계층 무료 수술비 지원, 이촌동 주민 대상 건강 컨퍼런스 개최, 기부 바자회 참여, 온라인을 통한 ‘사랑의 좋아요’ 기부금 모금 이벤트 등을 통해 지역사회와의 상호 발전을 위한 다양한 활동에 힘쓰고 있다.

 

메디컬투데이 김준수 기자(junsoo@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디비성형외과, 더블픽스 자연유착법 특허청 상표권 등록2021.12.06
석플란트치과병원, ‘대한민국 사회공헌대상’ 서울시장상 수상2021.12.06
온리프성형외과, 성형외과 전문의 윤태경 원장 영입2021.12.06
모모성형외과의원 개원…문효섭 원장 영입2021.12.06
[인사] 서울아산병원2021.12.06
뉴스댓글 >
  • 비브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