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엘피부과 미사점, 리프팅 장비 ‘슈링크 유니버스’ 도입

고동현 기자 / 기사승인 : 2022-01-26 17:54:17
  • -
  • +
  • 인쇄
▲ 조현희 원장 (사진=미엘피부과 제공)

 

[메디컬투데이=고동현 기자] 미엘피부과 미사점은 신형 초음파 리프팅 장비인 ‘슈링크 유니버스’를 도입했다고 26일 밝혔다.

슈링크 유니버스란 고강도 집속 초음파 장비로 피부 속 콜라겐을 재생해 전체적인 얼굴 탄력을 개선하는 장비이다.

특히 1세대 버전의 슈링크의 경우 한 가지 핸드피스를 사용했으나 슈링크 유니버스는 펜 타입의 핸드피스가 추가돼 총 7가지의 카트리지를 사용할 수 있게 됐다. 추가된 펜 핸드피스의 이름은 울트라 부스터로 기존의 시술이 어려웠던 눈가, 인중, 광대, 턱, 팔자 등 굴곡진 얼굴 부위에 세밀한 시술이 가능하다. 또한 빠른 레이저 조사 속도로 시술 기간을 단축해 통증 부담을 줄이고 치료를 받을 수 있다.

미엘피부과 미사점 조현희 원장은 “새로운 장비를 통해 시너지 효과 상승과 함께 더 디테일한 맞춤 리프팅 시술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내원하는 환자들의 치료 만족도 상승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메디컬투데이 고동현 기자(august@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미래본병원 개원…“환자의 아픔 공감하는 병원 될 것”
충남대병원, 스마트병원 선도모델 개발 지원사업 선정
포레스트한방병원 그룹, 코리아 톱 어워드서 ‘혁신 브랜드상’ 등 2관왕
박경진 굿샘 정형외과, 개원 5주년 기념식 개최
제주대병원, 공공임상교수제 시범사업 시행 추진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