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아 전혀 없는 65세 이상 노인도 임플란트 건보 적용

이재혁 기자 / 기사승인 : 2022-01-22 12:54:36
  • -
  • +
  • 인쇄
복지부, 적용범위 ‘부분 무치악→완전 무치악’ 확대 예정
이르면 3월 시행 계획
▲ 보건복지부 전경 (사진=보건복지부 제공)

 

[메디컬투데이=이재혁 기자] 앞으로 치아가 전혀 없는 ‘완전 무치악’ 상태에서도 노인 임플란트 건강보험 적용을 받을 수 있을 전망이다.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만 65세 이상 노인 임플란트에 대한 건강보험 적용 범위를 현행 ‘부분 무치악’에서 ‘완전 무치악’으로 확대하기로 하고 준비작업을 거치고 있다.

취약계층의 구강 건강에 대한 건강보험 보장성을 강화하겠다는 취지로, 복지부는 이르면 올해 3월 중 시행을 계획하고 있다.

현재 임플란트는 만 65세 이상을 대상으로 1인당 2개까지 건강보험의 적용을 받는다. 본인부담금은 30%다.

다만 위턱이나 아래턱에 부분적으로 치아가 없는 부분 무치악 환자로 한정돼 있어 영구치가 하나도 없는 완전 무치악 환자의 경우 임플란트 급여대상에서 제외돼 있었다.

메디컬투데이 이재혁 기자(dlwogur93@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尹 대통령 "정치 논리 배제된 전문가 중심 과학방역 마련" 강조
김승희 “필수의료와 백신ㆍ치료제 개발 지원 강화하겠다”
"지역사회 감염병 예방"…제3기 국제한인간호재단 대학생 서포터즈 출범
코로나19 신규 확진 1만4398명…위중증 10개월 만에 200명 아래로
절망 던지고 희망을 잡다… ‘생명존중 희망캐치볼’ 캠페인 개최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