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코바이오메드, 200억 규모 CB 발행

남연희 기자 / 기사승인 : 2021-11-30 17:16:09
  • -
  • +
  • 인쇄
美 진출과 생산능력 확대 추진
▲ 미코바이오메드 CI (사진=미코바이오메드 제공)

 

[메디컬투데이=남연희 기자] 바이오 의료 진단기업 미코바이오메드는 총 14개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한 전환사채 발행을 통해 총 200억원의 자금을 조달한다고 30일 밝혔다.

미코바이오메드에 따르면 조달된 자금은 본격적인 미국 시장 진입을 위한 초석을 마련하고 생산시설을 통합 이전 하는 데에 활용될 예정이다.

미국 뉴저지주 바이오 헬스 클러스터에 위치한 자회사 MiCo BioMed USA를 중심으로 현지 임상시험수탁기관(CRO), 임상검사센터 (Clinical Service Lab), 생산공장 등의 사업 영역확대를 통해 미국 시장에서 입지를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미코바이오메드 관계자는 “북미는 전 세계 체외진단 시장의 약 40%를 차지하는 만큼 위드코로나 뿐만 아니라 포스트코로나에도 가장 중요한 시장” 이라며 “적극적인 현지 회사 인수 및 사업 확장을 통해 현지 생산 개발, 효율적 임상시험, FDA 승인, 및 경쟁력 있는 영업망 구축을 가속화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특히 미국 현지 생산 및 FDA 인허가 획득은 브랜드 네임 향상과 해외시장진출에 큰 디딤돌이 되는 만큼 적극적으로 미국 시장 진출을 추진한다는 것이 회사측의 설명이다.

또한 회사관계자는 “동탄에 2000여평에 달하는 생산공간을 확보한 만큼 추가적인 설비투자도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재 경기도 안성과 판교에 분리돼 운영되고 있는 생산시설을 내년 상반기에 동탄 일반 산업단지로 통합 이전 한다는 것. 이곳에 분자 진단, 면역 진단, 생화학 진단 제품을 효율적으로 생산해 낼 수 있는 종합 생산 기지 구축을 진행 중이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기자(ralph0407@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보로노이, 코스닥 상장 증권신고서 제출2022.01.24
삼성바이오로직스, 지난해 매출 1조5680억…전년比 4000억↑2022.01.24
에스디바이오센서, 日에 729억 규모 '코로나 신속진단키트' 공급2022.01.24
셀레믹스, 헝가리에 액체생검용 타겟캡쳐키트 공급 확정2022.01.24
GC녹십자웰빙‧GC녹십자지놈, ‘GCWB106’ 관절건강 개선 입증2022.01.24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