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엘케이, 바이오‧의료 인공지능 분야 석학 최흥국 고문 영입

김동주 기자 / 기사승인 : 2022-01-20 16:32:14
  • -
  • +
  • 인쇄
전립선암‧유방암 등 주요 솔루션 유럽 진출 추진
▲ 제이엘케이 최흥국 고문 (사진=제이엘케이 제공)

 

[메디컬투데이=김동주 기자] 제이엘케이는 바이오 및 의료 인공지능 영상 분석 분야의 석학인 최흥국 교수를 영입했다고 20일 밝혔다.

전통적으로 병리 연구 분야에 명성이 높은 스웨덴 웁살라 대학에서 의료 영상학 분야 박사 학위를 취득하고, 인제대학교 컴퓨터공학부 교수로 재직해 온 최 고문은 국내외 410편에 달하는 논문을 출판하고 39건의 논문우수상을 받았다.

최 고문은 한국멀티미디어학회 회장을 역임했으며 지난 2014년 지식서비스 분야 대통령 표창도 수상한 바 있는 의료영상 분석의 권위자로서, 특히 MRI, CT, X-Ray 및 병리 영상 등 다양한 Modality 기반의 의료 영상 처리 및 분석을 위한 방법론 및 알고리즘 개발 분야의 저명한 석학이다.

2003년 미국 하버드대에서 한국인 뇌 MR 영상센터의 김동억 교수와 만나 국내에서 140만 장의 뇌졸중 환자 MRI 영상 표준화 알고리즘 연구에 참여하게 됐고 2018년 국내 최초 3등급 의료 인공지능 인허가를 획득한 제이엘케이의 인공지능 기반 뇌졸중 솔루션 개발의 기반이 됐다.

제이엘케이는 그간 자문단으로 참여해 온 최 고문을 금번에 내부 고문역으로 전격 영입함에 따라 핵심 사업 분야인 암 진단 솔루션의 기술력을 한층 제고하는 한편 나아가 웁살라 대학을 기반으로 유럽 시장 진출을 적극 모색할 계획이다.

최 고문은 모교인 웁살라 대학과의 우수한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스웨덴 의료 영상 분야의 권위자인 캐롤리나 왤비 교수(Carolina Wählby) 및 동 대학 영상분석센터를 설립 및 부총장을 역임한 에버트 뱅트손 교수(Ewert Bengtsson) 등을 연이어 자문단에 영입한 바 있으며, 향후 웁살라 대학내 협력 연구소 설립 등을 통해 유럽 시장의 사업 확대를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유럽 성인 남녀의 암 발병률이 가장 높은 전립선암 및 유방암 솔루션에 주목하고 있는데, 해당 솔루션은 이미 CE 인허가를 획득한 상황으로 향후 현지 임상 협력 및 판매 네트워크 확보를 통한 가시적인 매출 확대가 기대된다.

제이엘케이는 뇌와 암 관련 분야의 국내외 전문의와 석학을 경영진에도 본격적으로 영입해 의료 인공지능 기술의 완성도와 차별성을 제고하는 한편 풍부한 의료 현장 경험 및 우수한 연구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국내외 사업 확대를 가속화한다는 계획이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기자(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셀리드, 오미크론 전용 백신 임상 1/2상 IND 변경 신청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 HPV 9가 백신 위탁 시험 수주
국보 "美 레드힐, '탈리시아' 헬리코박터 파일로리 박멸 효능 및 안정성 입증"
와이바이오로직스, ASCO서 PD-1 항체 'YBL-006' 임상1상 중간 결과 공개
메드팩토, ASCO서 췌장암 병용임상 초록 공개…"높은 개선 효과 확인"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