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일부터 '신속항원검사 음성확인서'도 방역패스 시설서 사용 가능

김민준 기자 / 기사승인 : 2022-01-25 16:26:54
  • -
  • +
  • 인쇄
방대본, 방역패스용 신속항원검사 음성확인서 발급 안내
▲ 증명서·확인서 별 유효기간 (표= 중앙방역대책본부 제공)

 

[메디컬투데이=김민준 기자] 26일부터 방역패스(접종증명·음성확인제) 적용시설 이용시 신속항원검사 음성확인서도 사용 가능해진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오미크론 점유율이 높은 4개 지역(평택·안성·광주·전남)에서 신속항원검사가 시범 적용됨에 따라 이 같은 안내사항을 25일 재안내했다.

신속항원검사는 평택·안성·광주·전남 지역의 선별진료소와 임시선별검사소, 호흡기전담클리닉에서 받을 수 있다.

선별진료소와 임시선별검사소에서는 신속항원검사 음성확인서를, 호흡기전담클리닉에서는 방역패스로 인정되는 의료기관명, 의사면허, 검사일시(결과통보일), 음성결과 등이 기재된 소견서를 발급받을 수 있다.

단, 가정에서 관리자 감독 없이 신속항원검사(개인용) 후 결과가 음성인 경우 방역패스로 인정되는 확인서를 발급받을 수 없다.

더불어 신속항원검사 음성확인서는 검사를 받은 기관에서 종이 음성확인서로만 발급 가능하며, 검사 시점으로부터 24시간이 되는 날의 자정까지 유효하다. 만약 1월 26일 10시에 신속항원검사를 받았다면 1월 27일 24시까지 유효하다.

또한 신속항원검사 음성확인은 문자 또는 전자증명서로는 발급되지 않는다.

방대본은 “신속항원검사 음성확인서도 PCR 음성확인서처럼 전국 식당·카페 등 방역패스 적용시설에서 사용 가능한 만큼, 신속항원검사가 시범 적용되는 평택·안성·광주·전남 지역 외, 타 지역의 시설관리자분들께서도 미접종자가 신속항원검사 음성확인서로 시설 이용이 가능토록 협조해 줄 것”을 요청했다.

아울러 “진단검사체계 개편이 전국 확대 예정으로, 전국 방역패스 적용시설 관리자·운영자분들께서는 사전에 신속항원검사 음성확인서 양식 및 유효기간을 확인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메디컬투데이 김민준 기자(kmj633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尹 대통령 "정치 논리 배제된 전문가 중심 과학방역 마련" 강조
김승희 “필수의료와 백신ㆍ치료제 개발 지원 강화하겠다”
"지역사회 감염병 예방"…제3기 국제한인간호재단 대학생 서포터즈 출범
코로나19 신규 확진 1만4398명…위중증 10개월 만에 200명 아래로
절망 던지고 희망을 잡다… ‘생명존중 희망캐치볼’ 캠페인 개최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