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움바이오, 면역항암제 신약후보물질 美 FDA 임상 1/2상 첫 환자 등록 완료

김동주 기자 / 기사승인 : 2022-01-21 15:12:46
  • -
  • +
  • 인쇄
▲ 티움바이오 CI (사진= 티움바이오 제공)

 

[메디컬투데이=김동주 기자] 희귀난치성질환 치료제 연구개발 전문기업인 티움바이오가 TGF-ß(transforming growth factor-β) 와 VEGFR(Vascular Endothelial Growth Factor Receptor)-2를 동시에 저해하는 면역항암제 신약후보물질 TU2218의 미국 FDA임상 1상의 첫 환자 등록을 마치고 본격적으로 임상에 돌입한다고 21일 밝혔다.

미 FDA 임상 1상은 항암제 초기 임상으로 저명한 Next Oncology와 진행중이며, 50명 이상의 진행성 암 환자에게 TU2218 투여 시 유효성과 안전성을 확인할 예정이다. 임상1상을 통해 최적 용량 및 적응증을 확정하여 내년도 임상 2상 진입을 준비할 계획이라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티움바이오 관계자는 “TU2218은 작년 말 식약처에서도 승인을 받았으며, 글로벌 최고 수준의 임상 시스템을 보유한 서울대병원과 아산병원에서 순차적으로 환자 등록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올해부터는 국제암학회에서 TU2218의 임상 및 전임상 결과를 발표하면서 경쟁물질 대비 월등한 효능적 차별성과 우수성을 공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면역항암제는 기존 항암제 대비 부작용이 낮으며 반응하는 환자군으로부터 장기 생존을 가능하게 한다는 강점이 있지만, 낮은 반응률(20% - 30%)로 인해 효과를 보이는 환자수가 제한적이다. TGF-β 및 VEGFR-2은 낮은 반응률의 주요 원인으로 주목되어 병용 임상의 주요 타겟이 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TU2218은 기전적으로 면역세포를 활성화하여 면역관문억제제의 반응률을 극대화할 수 있는 특성이 있어 임상물질 지원 관련하여 조만간 PD-(L)1을 보유한 글로벌 제약사 등과 공동연구개발 계약을 체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한편 티움바이오는 현재 유럽에서 자궁내막증 신약후보물질 TU2670으로 임상2a상을 진행중이며, 올해 상반기 혈우병치료제 TU7710의 글로벌 임상1상 진입을 앞두고 있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기자(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브릿지바이오, 486억 규모 제3자배정 유상증자 결정
엘앤씨바이오, 의료로봇기업 ‘큐렉소’에 405억 지분투자…"경영참여"
바이젠셀, 교모세포종 치료제 임상1상 IND 신청
제넨셀, UAE 오르디파마와 코로나19 치료제 판권 계약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최대주주, 13만8000주 자사주 장내 매수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