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대의료원·지놈인사이트, 암 초정밀 분자의료 공동연구 MOU

김동주 기자 / 기사승인 : 2022-01-27 14:14:52
  • -
  • +
  • 인쇄
▲ 왼쪽부터 박해심 아주대의료원장, 이정석 지놈인사이트 부사장 (사진=아주대병원 제공)

 

[메디컬투데이=김동주 기자] 아주대의료원은 지난 25일 아주대병원 국제회의실에서 전장유전체 빅데이터 전문기업 지놈인사이트와 산학협력 공동연구 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암 정밀의료 관련 산학 공동연구 및 국책과제 공동 참여 ▲공동연구 성과물 기반의 기술이전 및 사업화 ▲연구개발 인력의 교류 및 연구 인프라의 공동 활용 ▲세미나, 학술대회 및 워크숍 공동개최를 통한 정보교류 등을 위해 협력할 예정이다.

박해심 의료원장은 “아주대의료원은 연구중심병원, 개방형실험실, 바이오코어퍼실리티 구축 사업, 인체유전체자원센터 등 다양한 국책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효율적이고 긴밀한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암 이외에도 의료원이 보유한 여러 질환의 데이터를 활용해 궁극적으로 환자를 위한 다양한 시도를 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주영석 대표는 “의료원의 우수한 의료진과 연구 인프라를 기반으로 암전장유전체의 의료적 응용을 위한 전 단계를 시범 가동할 계획이며, 아주대병원의 모든 암 조직에 대한 전장유전체를 분석하고 데이터를 생산해 암 환자를 진료하는 모든 의사가 임상적으로 쉽게 활용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기자(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립샘한방병원 25일 오픈
아베크성형외과 6월 2일 개원
압구정오라클피부과 박제영 원장, 아시아 태평양 울쎄라 웨비나 초청 강연
이화의료원-KAIST, 정밀의료 및 AI기반 디지털헬스케어 시스템 구축 위한 기술협력
국립암센터-삼성서울병원, 양성자 치료 및 연구 강화 위한 상호협력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