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동 고기·김치 만두, 지방·나트륨 함량 한 끼 식사와 맞먹어

남연희 기자 / 기사승인 : 2021-12-02 13:53:55
  • -
  • +
  • 인쇄
냉동만두, 피 두께·만두소 비율 등 제품별 차이 있어
▲ 제품당 주요 영양성분 함량 시험 결과 (사진=한국소비자원 제공)

 

[메디컬투데이=남연희 기자] 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냉동 고기만두, 김치만두 등이 한 끼 식사에 맞먹는 지방과 포화지방, 나트륨 함량을 보여 섭취 시 간장 등 소스류 사용을 줄이는 등 소비자의 주의가 필요하다.

한국소비자원은 소비자에게 합리적인 상품 선택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소비자가 선호하는 고기 만두 8종, 김치 만두 8종 등 총 16개 제품을 대상으로 품질과 안전성, 표시 적합성 등에 대해 시험·평가 결과를 2일 발표했다.

시험 결과, 제품별로 만두피 두께, 만두소 비율, 무게 등의 특성과 지방, 나트륨 등 영양성분 함량에서 차이가 있었고, 제품 150g당 평균 가격은 고기만두가 최대 2.4배, 김치만두가 최대 2.1배 차이를 보였다. 모든 제품이 안전성에는 문제가 없었으나, 일부 제품의 영양성분 함량 표시가 관련 기준을 벗어나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평가된 제품들은 고기만두 8종 ▲동원F&B '개성 왕만두' ▲해태제과식품 '고향만두' ▲오뚜기 '맛있는 교자만두' ▲CJ제일제당 '비비고 왕교자' ▲풀무원식품 '얇은피꽉찬속 고기만두' ▲이마트 '노브랜드 정통완교자' ▲롯데쇼핑 '요리하다 왕교자만두' ▲홈플러스 '홈플러스시그니처 고기교자만두' 김치만두 8종 ▲동원F&B '개성 김치왕만두' ▲해태제과식품 '고향만두 김치가득' ▲CJ제일제당 '비비고 김치왕교자' ▲풀무원식품 '얇은피꽉찬속 김치만두' ▲오뚜기 '옛날 김치손만두' ▲이마트 '노브랜드 김치속만두' ▲롯데쇼핑 '요리하다 아삭깍두기왕교자' ▲홈플러스 '홈플러스시그니처 김치교자만두' 등이다.

제품별로 만두피의 두께는 0.6mm ~ 1.2mm, 만두소의 비율은 45% ~ 73%, 1개당 무게는 13g ~ 70g으로 차이가 있었다.

만두피 두께는 풀무원식품의 ‘얇은피꽉찬속 고기만두'와 ‘얇은피꽉찬속 김치만두'가 0.6mm로 가장 얇았으며, 동원F&B ‘개성 왕만두'와 주식회사 오뚜기 ‘옛날 김치손만두'가 1.2mm로 가장 두꺼웠다.

오뚜기 ‘옛날 김치손만두'는 만두피가 가장 두껍고 만두소 비율은 45%로 가장 낮았으며, 풀무원식품 ‘얇은피꽉찬속 고기만두'는 만두피가 가장 얇았고 만두소 비율은 73%로 가장 높았다.

해태제과식품 ‘고향만두 김치가득'의 1개 무게는 13g으로 상대적으로 만두소의 양이 적었고, 동원F&B ‘개성 왕만두'와 ‘개성 김치왕만두' 등 2개 제품은 1개당 70g으로 상대적으로 만두소의 양이 많았다.

식품을 삼킬 수 있을 때까지 필요한 씹는 힘을 나타내는 씹힘성은 만두피 두께, 만두소 비율 및 양 등에 따라 달랐다.

만두피 두께가 가장 두꺼운 오뚜기 ‘옛날 김치손만두', 만두소 비율이 가장 높은 풀무원식품‘얇은피꽉찬속 고기만두' 및 만두소의 양이 많았던 동원F&B ‘개성 왕만두'와 ‘개성 김치왕만두' 제품은 상대적으로 많이 씹어야 삼킬 수 있었다.

만두의 간식 섭취 기준량(150g)을 기준으로 확인한 결과, 지방과 포화지방 함량은 이마트 ‘노브랜드 정통왕교자’가 각각 21g과 7g으로 가장 많았고, 나트륨 함량은 풀무원식품 ‘얇은피꽉찬속 김치만두’가 701mg으로 가장 많았다.

이마트 ‘노브랜드 정통왕교자’ 4.1개(150g)를 섭취하면, 1일 영양성분 기준치의 지방 39%, 포화지방 47% 수준까지, 풀무원식품 ‘얇은피꽉찬속 김치만두’ 3.8개(150g)를 섭취하면, 나트륨 1일 기준치의 35% 수준까지 도달할 수 있었다.

이는 한 끼 식사에 맞먹는 수준으로, 섭취 시 간장 등 소스류 사용을 줄이는 등 소비자의 주의가 필요했다.

정부는 정확한 정보 제공과 소비자의 합리적인 제품 선택을 위해 식품의 주요 영양성분을 표시하도록 식품의 표시기준을 마련해 운영 중에 있는데 영양성분 확인 결과, 6개 제품이 관련 기준에 벗어나 개선이 필요했다.

이에 2개 제품은 현재 자율적으로 영양표시를 개선하여 판매 중이며, 4개 제품은 품질관리 강화 및 표시개선 계획을 회신했다.

또한 미생물, 식품첨가물(사카린나트륨) 및 이물 등을 확인한 결과, 모든 제품이 관련 기준에 적합했다.

150g 기준 고기만두는 오뚜기 '맛있는 교자만두'가 667원으로 가장 저렴했고, 풀무원식품 '얇은피꽉찬속 고기만두'가 1590원으로 가장 비쌌다. 김치만두는 오뚜기 '옛날 김치손만두'가 803원으로 가장 저렴했고, 동원F&B '개성 김치왕만두'가 1662원으로 가장 비쌌다.

대부분의 업체가 환경을 고려해 택배 배송 시 친환경 보냉제를 사용하고 있었지만, 1개 업체는 폐기가 어려운 고흡수 폴리머 아이스팩을 사용해 친환경 보냉제로 개선이 필요했다. 이에 해태제과식품는 물 아이스팩 등 친환경 아이스팩으로 ‘즉시 변경’하기로 회신했다.

앞으로도 한국소비자원은 소비자의 합리적인 소비생활을 지원하기 위해 식품에 대한 안전성 및 품질비교 정보와 자원순환적 측면에서의 환경성 정보를 소비자24를 통해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기자(ralph0407@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파리바게뜨, 일부 제품 가격 평균 6.7% 인상2022.01.28
오뚜기 오늘밥상, ‘제육볶음 양념·춘천식 철판닭갈비 양념’ 출시2022.01.28
남양유업 홍원식 회장 "법원 가처분 소송 패소에 불복"2022.01.27
투게더·메로나도 오른다…빙그레, 3월부터 아이스크림 가격 인상2022.01.27
SPC 배스킨라빈스, ‘토니와 체키의 반전 매력’ 미니케이크 출시2022.01.27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