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K이노엔, 고지혈증 치료제 '로바젯' 지난해 원외처방액 300억 돌파

김동주 기자 / 기사승인 : 2022-01-19 12:48:13
  • -
  • +
  • 인쇄
올해 하반기 제형 크기 줄인 제품 출시 예정
▲ 고지혈증 치료제 '로바젯' (사진= HK이노엔 제공)

 

[메디컬투데이=김동주 기자] HK이노엔의 로바젯정이 지난해 원외처방액 300억원을 돌파했다.


HK이노엔(HK inno.N)은 이상지질혈증(고지혈증) 치료제 로바젯정(성분명 에제티미브, 로수바스타틴)이 지난 한 해 동안 304억원의 원외처방실적을 기록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는 지난 2020년 기록한 260억 원 대비 16.8% 증가한 수치다. 로바젯은 회사가 보유한 고혈압, 이상지질혈증 치료제 등 순환기 제품들 가운데 가장 높은 연간 실적을 기록한 주력 제품으로 자리잡았다.

아울러 약 4363억원(21년 기준) 규모의 에제티미브, 로수바스타틴 복합제 시장에서 로바젯은 2017년부터 지난해까지 5년 연속 상위 3번째 제품에 이름을 올리며 입지를 더욱 탄탄히 다지게 됐다.

지난 2016년 5월 출시되며 이상지질혈증 치료제 시장에 도전장을 낸 로바젯은 출시 이듬해인 2017년 100억원을 돌파하며 일찌감치 블록버스터 대열에 진입했다.

이후 매년 활발한 학술 마케팅을 진행하며 2019년 200억원을 돌파한 지 불과 2년 만에 300억원을 넘었고 출시 후 지난해까지 누적 1122억원의 실적을 기록하게 됐다.

로바젯이 속해 있는 에제티미브, 로수바스타틴 복합제는 스타틴 계열의 단일제 대비 우수한 LDL-C 감소 효과, 심혈관 질환 예방효과로 시장을 빠르게 넓히고 있다.

HK이노엔 관계자는 “2019년 유럽심장학회(ESC)와 동맥경화학회(EAS)가 심혈관질환 예방을 위해 LDL-C를 최대한 낮춰야 한다는 권고안을 담은 이상지질혈증 가이드라인을 발표하면서 로바젯과 같이 LDL-C 감소 효과가 큰 에제티미브, 로수바스타틴 복합제의 역할이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이어 “올해 하반기에 제형 크기를 줄인 제품을 출시할 예정으로, 복약편의성을 개선해 로바젯을 이상지질혈증 치료제 시장 내 대표 제품으로 키울 계획”이라고 말했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기자(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비소세포폐암 치료제 '리브리반트' 출시…"새로운 치료 기회 제공"
메디콕스, 컬티바와 라오스 의료용 대마 연구·재배 사업 본계약 체결
내년부터 CSO 관리소홀 제약사 함께 처벌…윤리경영 강화 방안 집중 논의
대웅제약, 위식도역류질환 신약 ‘펙수클루정’ 중남미 4개국 품목허가 신청
종근당, 박스터코리아 재발성 난소암 치료제 ‘케릭스’ 독점 판매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