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생 10명 중 8명 “1∼2개월에 한 번씩 화장품 구매”

남연희 기자 / 기사승인 : 2021-10-12 11:17:29
  • -
  • +
  • 인쇄
청소년의 70%, 1만∼3만원 미만인 제품 선택
▲국내 중고생 10명 중 8명 이상이 1∼2개월에 한 번 정도 화장품을 사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DB)

 

[메디컬투데이=남연희 기자] 국내 중고생 10명 중 8명 이상이 1∼2개월에 한 번 정도 화장품을 사는 것으로 나타났다. 


고구려대학 미용관광복지과 이근광 교수팀이 2021년 2월 대전 소재 5개 중ㆍ고교에 재학 중인 학생 278명을 대상으로 화장품 구매 실태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드러났다. 이 연구결과(청소년의 화장품 구매 행동 요인에 관한 연구)는 한국미용학회지 최근호에 소개됐다.

 

조사 결과 중고생의 80.6%가 1~2개월에 한 번 정도 화장품을 구매했다. 청소년의 약 70%는 가격대가 1만~3만원 미만인 제품을 샀다.
 

청소년 10명 중 6명은 화장품 구매와 관련된 정보를 스마트폰 등 IT를 활용해서 습득했다. 실제 화장품 구매 장소는 화장품 브랜드숍이 48.9%로 가장 높았고, 다음은 인터넷 쇼핑(25.2%)ㆍ대형할인점(21.6%)ㆍ홈쇼핑(4.3%) 순이었다.


이 교수팀은 “청소년은 화장품 관련 정보를 주로 인터넷으로 얻고, 구매는 브랜드숍에서 했다”며 “화장품 구매 시 브랜드와 제품의 용량과 가격을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중고생의 약 60%는 은 화장품을 살 때 자신의 피부 상태를 가장 먼저 고려해 제품을 선택했다. 다음으로 브랜드(약 20%)를 고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화장품을 살 때 청소년에게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것은 화장품 판매장 직원의 말이었다. 기존 사용하는 제품에서 다른 제품으로 교체할 때는 친구의 의견과 제품 광고의 영향을 받았다.
 

이 교수팀은 논문에서 “청소년은 통학 방법에 따라 화장품 구매 횟수와 구매 비용에서 차이를 보였다”며 “학원차ㆍ승합차로 통학하는 학생은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학생보다 화장품 구매 횟수와 구매에 사용하는 금액이 컸다”고 지적했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기자(ralph0407@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닥터레이몬드 랩 박병덕 대표, ‘알버트 넬슨 마르퀴즈 평생 공로상’ 선정2021.12.03
토니인베스트먼트, 설립 1년 만에 3분기 누적 흑자 전환…“크래프톤 등 투자성과”2021.12.03
필보이드, 유리 공예 프래그런스드 캔들 ‘라스트 플레어’ 출시2021.12.03
삐땅기린뷰티, 싱가포르 VTL 시행 맞춰 메디컬 프로그램 확장2021.11.29
HK이노엔 '클레더마', 아토피피부염 증상 개선 효과 입증2021.11.29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