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대의대, 장내미생물 이용한 코로나19 경구형 백신기술 개발

이재혁 기자 / 기사승인 : 2022-01-05 10:33:10
  • -
  • +
  • 인쇄
▲ 코로나19 항원 발현 경구형 장내미생물 백신 기전모식도 (사진=고려대학교의료원 제공)

 

[메디컬투데이=이재혁 기자]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알레르기면역연구소가 코로나19 항원을 발현하는 장내미생물을 이용한 경구형 백신기술 개발에 성공했다고 5일 밝혔다.

연구팀은 기존 코로나19 백신과 차별화해 근육주사가 아닌 경구투여로 손쉽게 면역반응을 유도하는 장내미생물 살모넬라 균주를 이용했다.

또한 기존 백신에서 사용하는 여러 면역보조제 대신 코로나19 백신을 약독화해 효과를 높여주는 장내미생물 균주 자체를 활용했다.

이는 코로나19 항원을 장내미생물이 바이러스처럼 발현해 면역계를 활성화시키지만 바이러스처럼 감염되지 않는 백신 플랫폼 기술이다.

조선대학교 치과대학 방일수 교수와 함께 수행한 이번 연구는 실내공기 생물학적 유해인자 건강영향평가사업단장인 알레르기면역연구소 윤원석 교수가 국내 전역의 다중이용시설의 미생물분포를 조사해 향후 유해 미생물 등장에 선제적 대응방안 구축 일환으로 개발됐다.

연구책임자 윤원석 교수는 “이번 연구는 코로나19 이후 다시 등장할 수 있는 다양한 유해미생물에 대한 미생물 융합기술을 개발했다는 데 의의가 있다”며 “향후 다양한 질환에 적용가능한 차세대 백신 플랫폼으로 활용되기를 기대한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이번 연구 성과는 백신 분야 국제학술지 ‘VACCINES’ 2022년 1월 1일자에 ‘Development of an Oral Salmonella-Based Vaccine Platform against SARS-CoV-2’라는 제목으로 게재됐다.

아울러 ‘재조합 살모넬라 균주를 이용한 COVID-19 백신균주’라는 명칭으로 국내 특허출원했다.

메디컬투데이 이재혁 기자(dlwogur93@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OCT 클리니컬, 국내 제약사 러시아 시장 진출 위한 신약 등록 간소화 서비스 시작
산업체·병원 배출 방사성 요오드 제거 기술 개발…효율 280배 ↑
차 의과학대학교 연구팀, 퇴행성 뇌질환 치료제 후보물질 제시
케이메디허브, 바이오 이미징 연구동향 총설 논문 발표
고형암 종양 내 저산소증만 감지해 암 진단하는 신개념 조영기술 개발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