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재해 정의에 출퇴근 중 발생한 재해 등 명시’ 추진

김민준 기자 / 기사승인 : 2022-01-10 10:08:24
  • -
  • +
  • 인쇄
박대수 의원, 산업안전보건법 개정안 대표발의
▲ 박대수 의원 (사진=박대수 의원실 제공)

 

[메디컬투데이=김민준 기자] 산업재해 정의에 ‘출퇴근 중 발생한 재해’와 ‘사업장 간 이동 중 발생한 재해’를 명시하는 법안이 추진된다.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박대수 의원은 이 같은 내용의 '산업안전보건법 개정안'을 대표발의 했다고 10일 밝혔다.


현행법은 산업재해에 대한 관리를 강화하고 안전사고를 예방하고자 산업재해에 관한 조사 및 통계를 유지·관리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하지만 ‘출퇴근 시 발생한 재해’나 ‘사업장 간 이동 시 발생한 재해’ 등 구체적 재해 상황을 정의하고 있지 않아, 일부 산업재해가 통계에 누락 되는 등 통계가 부정확하다는 지적이 지속적으로 제기되어 왔다.

박 의원 역시 지난해 국정감사에서 사업장 간 이동으로 발생한 산업재해를 단순 교통사고로 처리하는 등 산재 통계 부정확성의 문제점과 개선 필요성을 지적한 바 있다.

이에 이번 개정안을 통해 산업재해의 정의에 구체적인 재해 상황을 명시함으로써 모든 산업재해가 통계로 관리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했다.

박 의원은 “통계자료는 사고를 예측하고 예방정책을 마련하는 데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한다” 며 “이번 개정안을 통해 산업재해에 대한 정확한 통계관리가 이루어져 산업재해를 예방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메디컬투데이 김민준 기자(kmj633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운반·하역 사고사망자, 올해 들어 25명 발생…‘위험 경보’ 발령
'장애인 1명 고용해도 소규모 사업장 고용장려금 지급' 추진
의료연대, 산재보험법 개정 재논의 요구…“간병노동자에게도 산재 적용하라"
화성 공사장서 하청업체 근로자 추락사…중대재해처벌법 위반 여부 조사 착수
'폭발 사망 사고' 여천NCC, 산업안전보건법 위반 1117건 적발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