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젤, 보툴리눔 톡신 ‘보툴렉스’ 독일 품목허가 획득

김준수 기자 / 기사승인 : 2022-04-20 09:30:21
  • -
  • +
  • 인쇄
▲ 휴젤 로고 (사진=휴젤 제공)

 

[메디컬투데이=김준수 기자] 글로벌 토탈 메디컬 에스테틱 전문 기업 휴젤은 지난 8일(현지시간) 독일연방의약품의료기기관리기관(BfArM)으로부터 미간주름을 적응증으로 자사 보툴리눔 톡신 제제 ‘보툴렉스(수출명: 레티보(Letybo))’에 대한 품목허가를 획득했다고 20일 밝혔다.


독일은 약 5000억 규모의 유럽 보툴리눔 톡신 시장(미용용)의 70%를 차지하는 주요 5개국(영국,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스페인) 가운데 영국 다음으로 큰 시장이다. 올해 기준 약 800억 원 규모로 추정되는 독일 톡신 시장(미용용)은 미디어 노출 빈도 및 비수술적 치료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짐에 따라 젊은층의 유입이 빠르게 진행되고 있어 2025년 약 1000억 원까지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독일은 타국가 대비 고가의 시술 시장을 형성하고 있으나 젊은층의 유입이 증대되면서 합리적인 가격의 브랜드에 대한 선호도가 증가하는 추세다. 

 

휴젤은 우수한 품질력을 기반으로 시장의 신규 수요를 창출할 수 있는 가격 경쟁력을 통해 입지를 강화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이에 더하여 현지 맞춤형 우수한 교육 콘텐츠로 국내외 인정을 받고 있는 학술 마케팅에 집중, 빅플레이어 과점 구도를 형성하고 있는 유럽 시장을 재편하겠다는 포부다.

앞서 휴젤은 지난 1월 유럽의약품안전관리기구연합체(HMA)의 품목허가 의견을 수령했다. 같은 달 프랑스 품목허가 획득을 시작으로 유럽 TOP3 시장인 영국, 독일, 이탈리아를 포함 9개 국가에서 판매허가를 획득, 당초 목표로 세웠던 올해 내 유럽 24개국 진출 계획을 순조롭게 진행 중이다.

지난달 23일 국내 보툴리눔 톡신 기업 사상 최초로 유럽 론칭을 위한 첫 선적을 마쳤으며 공식적인 국가별 현지 론칭에 앞서 휴젤의 유럽 파트너사인 오스트리아 소재 메디컬 에스테틱 전문 제약사 ‘크로마(Croma)’가 지난 3월 31일부터 4월 2일까지 모나코에서 개최된 ‘국제미용안티에이징학회(AMWC, Aesthetic and anti-aging Medicine World Congress) 2022’에 참가, 유럽 전역에 휴젤의 보툴렉스를 첫 선보였다. 현지 KOLs(Key Opinion Leaders)를 대상으로 트레이닝 미팅을 개최하는 등 제품의 강점과 특징을 직접 소개하는 자리를 가지며 행사 참여자들의 높은 관심과 호응을 받았다.

휴젤 관계자는 “올해 주요 5개국을 포함한 24개국의 성공적 진출을 시작으로 내년까지 유럽 36개국 진출을 모두 완료해 글로벌 보툴리눔 톡신 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메디컬투데이 김준수 기자(junsoo@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메타랩스, 위버랩스 대상 300억 규모 3자배정 유산증자 단행
바이온, 광명하나바이온 사업 마무리 임박…“GMP 활용 의료기기 사업 집중”
에스티큐브 “바이오 USA서 기술이전 등 후속 미팅 확정”
한국로슈진단, 장기이식 환자 감염‧치료 모니터링 검사 출시
이지케어텍, '단국대병원 차세대 병원정보시스템 구축'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