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자 경구용 치료제 40만 명분 추가 계약…총 100만 명분 확보

김민준 기자 / 기사승인 : 2022-01-06 08:30:08
  • -
  • +
  • 인쇄
팍스로비드 1월 중순 국내 도입
▲ 정부는 5일 한국화이자사와 40만 명분의 경구용 치료제(팍스로비드) 추가구매 계약을 체결했다 (사진=DB)

 

[메디컬투데이=김민준 기자] 정부는 5일 한국화이자사와 40만 명분의 경구용 치료제(팍스로비드) 추가구매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을 통해 총 100만4000 명분의 경구용 치료제 선구매 계약이 체결되었으며, 한국화이자와 76만2000 명분, 한국MSD와 24만2000 명분이다.


화이자 경구용 치료제(팍스로비드)는 예정대로 1월 중순 국내에 도입된다.

제약사와 초도물량과 도입 일정 등에 관한 세부적인 사항을 확정하는 마무리 단계에 있으며, 다음 주에 경구용 치료제 도입 및 활용방안에 대해 국민에게 안내할 예정이다.

경구용 치료제의 신규도입으로 재택환자 치료에 크게 도움이 될 것이며, 오미크론 변이 대비 방역.의료대응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정부는 오미크론 변이 확산 등 방역 상황과 의료대응 상황, 국내외 치료제 개발 현황, 치료제의 임상 결과 등을 종합하여 치료제 활용방안과 구매를 계속 검토할 예정이다.

 

메디컬투데이 김민준 기자(kmj633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간암의 비가역적 전기천공술 등 신의료기술 안전성·유효성 인정
정부, 5월부터 지역사회 기반 대규모 코로나19 항체양성률 조사 착수
한국과 아세안, 보편적 의료보장과 보건안보 협력 논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3만5117명…위중증 333명·사망 27명
질병청, 제16차 만성질환관리 포럼 개최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