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경과

Search: 2,738건

thumbimg

노년 뇌전증 환자 5년새 24% ↑…검사 필수
이재혁 2021.02.05
흔히 간질이라 불리던 뇌전증은 특별한 원인이 없는 발작이 반복해서 발생하는 만성 신경계 질환이다. 보통 갑자기 정신을 잃고 쓰러지거나, 온몸 또는 팔다리가 굳어지면서 규칙적으로 떨거나 거품을 무는 증상이 나타난다. 워낙 소아에서 많이 ...

thumbimg

적절한 낮잠, 치매 예방에 도움
한지혁 2021.02.04
적절한 낮잠이 치매 발생 확률의 감소로 이어질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4일, 중국 연구진이 수행한 낮잠과 치매 발생 간 연관성에 관한 연구가 학술지 ‘일반 정신의학(General Psychiatry)’에 게재됐다. ...

thumbimg

비만, 정상 체중보다 치매 발생 확률 높아
한지혁 2021.02.03
치매와 비만 간 연관성을 밝히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3일 영국 셰필드 대학 연구진은 비만과 치매 간 연관성을 밝히기 위한 연구를 진행해 그 결과를 학술지 ‘알츠하이머병 저널(Journal of Alzheimer’s Disea ...

thumbimg

파킨슨병 치료 도울 수 있는 단백질 발견
이충호 2021.01.30
쥐에서 파킨슨병의 진행을 늦추거나 막을 수 있는 단백질이 발견됐다. 30일 이스라엘 네게브 벤 구리온 대학교 연구팀이 쥐에서 파킨슨병의 진행을 늦추거나 막을 수 있는 단백질을 발견해 학술지 ‘Brain’에 발표했다. 연구팀 ...

thumbimg

장내 미생물, 뇌세포의 항염증 작용 촉진
이충호 2021.01.30
장내 미생물이 뇌세포의 항염증 작용을 촉진 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별아교세포(astrocyte)는 다른 신경 세포들의 발달을 조절하는 기능을 하는 세포이다. 하지만 별아교세포의 기능장애가 발생하면 염증이 발생하고 신경세포의 ...

thumbimg

“노화로 인한 탓이겠지...” 즉시 병원의 도움 받아야 할 증상들
김준수 2021.01.29
생명을 위협하는 질병들은 따로 예고하지 않고 찾아온다. 전조증상이 있는 경우도 존재하지만 대부분은 별 거 아니라 시간이 지나면 자연스럽게 사라질 것이라 생각하고 대수롭지 않게 넘어간다. 하지만 건강은 누구나 자신할 수 없는 문제이기에 ...

thumbimg

“구강 건강 관리, 심뇌혈관질환 위험 낮출 수 있어”
손수경 2021.01.29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용인세브란스병원 신경과 김진권 교수, 이화의료원 이대서울병원 신경과 송태진 교수팀이 구강 건강과 혈액 내 지질 수치 사이에 상관관계가 있음을 밝혔다. 이번 연구는 SCI 급 국제 학술지 ‘Journal of Cli ...

thumbimg

자기장으로 뇌 기능 원격·정밀 제어하는 나노기술 개발
손수경 2021.01.29
자기장은 MRI와 같이 질병 진단에 매우 중요한 수단이나, 치료에는 사용이 되지 않고 있다. 즉, 자기장을 이용하면 MRI와 같이 생체 신호를 읽기나 검색은 가능하나, 쓰기나 교정 기능은 불가능한 상태이다. 기초과학연구원 나노의 ...
기름진 음식 자주 먹는 식습관, 뇌경색 유발율 높여
박정은 2021.01.28
뇌는 사람이 사람일 수 있게 만들어주는 구조물이라고 할 수 있다. 뇌가 있기 때문에 우리가 무엇이든 사고하고, 즐기고, 또 슬퍼할 수 있다. 뇌 하나만으로 살아갈 순 없지만, 뇌가 없다면 사는 의미도 없다고 할 수 있다. 뇌는 심장 다음으로 가장 중요한 장기라고 생각한다. 사람의 모든 장기를 관활하기에 뇌에 산소와 ...

thumbimg

정신분열증, 파킨슨병 발병 확률 높인다
한지혁 2021.01.28
젊은 날에 정신분열증을 앓는 것이 훗날 파킨슨병을 앓을 확률을 증가시킬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28일 핀란드 연구진은 파킨슨병과 정신분열증 간 연관성에 대한 기존의 믿음을 뒤집을 새로운 연구 결과를 얻어, 이를 학술지 ...

thumbimg

뇌 전기 자극으로 우울증 치료 기대
한지혁 2021.01.22
표적 전기 자극을 통해 특정 감정을 유발해 우울증 완화 효과를 보인 새로운 연구가 학계에 발표됐다. 22일 캘리포니아 대학교 샌프란시스코(UCSF) 연구진은 뇌 내 전기 자극을 통해 우울증 증세를 완화하기 위한 실험을 진행해 이 ...
老, 코로나19로 활동량 줄이면 치매 증상 더 나빠진다
김민준 2021.01.21
코로나19로 활동량이 감소한 노인들이 활동량을 유지한 노인들보다 치매 증상이 더 나빠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한치매학회에 따르면 가톨릭대 은평성모병원 신경과 심용수 교수팀이 코로나19로 인한 노인들의 활동량 감소와 치매 증상에 대한 상관관계를 조사한 결과 이 같이 분석됐다. 이번 조사는 지난 2020년 8~10 ...

thumbimg

마비된 쥐, 사이토카인 치료 통해 다시 걸어
김영재 2021.01.21
척수 손상으로 마비된 쥐가 유전자 치료 후 다시 걷게 됐다는 연구 결과가 네이쳐 커뮤니케이션에 실렸다. 자연적으로 성인의 뉴런(neuron)은 축삭 돌기를 재생시킬 수 없으며 이는 척수 손상이 양측 마비와 같은 심각하고 영구적인 ...

thumbimg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 심각한 뇌 손상 위험 높여
한지혁 2021.01.18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중추신경계 감염이 치명적인 뇌 조직 손상을 발생시킬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예일대학교 연구진은 최근 연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중추신경계의 세포를 직접 감염시켜 조직 손상을 일으킬 수 있다는 ...

thumbimg

“통증 심하거나 잦은 두통은 위험신호”
김동주 2021.01.18
두통은 흔한 질환이다. 전체 인구의 80% 이상이 1년에 한 번쯤은 경험한다는 통계도 있다. 하지만 두통으로 병원을 찾는 이들은 드물다. TV 등에서 친근한 두통약 광고를 하루에도 몇 번이나 확인할 정도다 보니 가까운 약국을 찾아 그 ...

thumbimg

치매·파킨슨병 등 난치성·퇴행성 질환, 줄기세포 시술 주목하는 이유
고동현 2021.01.14
현대의학이 나날이 발전을 거듭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해결하지 못하는 수많은 질병들이 있고, 신종 바이러스나 균 등으로 인해 새로운 질환에 노출이 되고는 한다. 이 중에서도 특히 노화에 따라 나타나는 난치성, 퇴행성 질환은 고령 ...

thumbimg

심혈관 건강 유지, 치매 위험 낮춘다
한지혁 2020.12.23
심혈관 건강을 유지하는 것이 중년 치매 발생 확률을 낮출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23일 심혈관 건강이 치매의 발생과 관련 있다는 연구 결과가 학술지 ‘플로스 메디슨(PLOS medicine)’에 게재됐다. 연구진은 ...

thumbimg

뇌의 '미세아교세포', 간질발작 해결할 단서 될까
박세용 2020.12.18
뇌에 존재하는 면역세포인 미세아교세포(microglia)가 경련을 방지하기 위해 끊임없이 주변의 과도하게 활성화된 세포들을 탐색해 안정화한다는 흥미로운 연구결과가 나왔다. 18일 미국 샌프란시스코의 글래드스톤 연구소(Gladst ...

thumbimg

앉았다 일어날 때 어지럼증…튼튼한 뇌 위해 겨울철 더욱 ‘주의’
김준수 2020.12.14
앉았다 일어날 때 일시적으로 어지러움을 느끼는 경우가 지속적으로 반복된다면 특정한 질병을 의심해 보아야 한다. 특히 겨울에는 어지럼증을 호소하면서 병원을 찾는 환자들이 많아지는데, 그 이유는 낮은 기온이 뇌 혈류를 수축시키기 때문이다 ...
“근육이 뭉쳤다” 근근막통증증후군의 원인과 치료
박수현 2020.12.04
#. 올해 63세인 이용진(가명) 씨는 젊을 때부터 어깨통증에 시달렸다. 경부 통증까지 동반돼 목디스크를 진단받고 주사 치료와 수술까지 받았지만 어깨통증은 사라지지 않았다. 수시로 진통제를 복용해도 약효는 그때뿐, 참다못해 대학병원을 찾아 검사를 진행했다. 그 결과 양쪽 어깨 승모근에 근근막통증증후군이 있다는 진단을 받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