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나이티드제약, 특허로 ‘레보틱스CR서방정’ 후발 주자 방어

김준수 / 기사승인 : 2021-09-28 14:29:49
  • -
  • +
  • 인쇄
특허 침해 소송 제기 및 증거보전신청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이 자사의 진해거담제 개량신약 ‘레보틱스CR서방정’(성분명 레보드로프로피진)’의 제네릭 생산에 대한 특허 침해소송을 제기했다.

최근 ‘레보틱스CR서방정’과 생물학적 동등성을 근거로 복제약 품목이 허가됐다. 품목 허가를 받은 곳은 콜마파마 등 18곳이다. 그 중 17개사는 콜마파마에 위탁 생산을 맡긴 상황이다.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은 위와 같은 제네릭 약품 생산이 자사의 ‘레보드로프로피진 함유 서방정의 제조방법’ 특허를 침해했다며 특허 침해 소송을 제기하고 이에 대한 증거를 확보하기 위해 법원에 증거보전을 신청했다.

법원은 이를 받아들여 증거보전 절차가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

증거보전신청은 특허 침해를 입증하기 위한 증거를 본격적인 침해소송의 심리 이전에 확보하기 위한 조치다. 피신청인에게 사전 공지 없이 증거입수를 위한 현장검증 등이 이뤄진다.

그런만큼 증거보전 신청이 인용되기 쉽지 않은 편이지만, 법원은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의 신청을 받아들여 해당 제네릭 약품을 생산하는 공장에서 직접 증거조사를 실시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국유나이티드제약 관계자는 “향후 침해소송의 결과에 따라 후발주자들은 레보틱스CR정의 복제약을 생산하지 못하게 되는 것은 물론, 의약품 등 안전규칙에 정해진 바에 따라 품목 허가취소처분 대상이 될 수도 있다”면서, “이후에 제기될 손해배상 소송에서도 불리한 입장에 설 수밖에 없어 특허 분쟁의 귀추가 주목된다“고 했다.

메디컬투데이 김준수 (junsoo@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국동 ‘CT101’, 동물모델서도 코로나19 치료 효과 확인2021.09.28
큐라티스, 美 HDT바이오와 mRNA 코로나19 백신 생산 위탁 MOU2021.09.28
차백신연구소, 면역증강제와 면역관문억제제 병용투여 항암효능 확인2021.09.28
KIMCo-백신실용화기술개발사업단, 백신개발 협력2021.09.28
서울시내 전동킥보드 공유서비스 12곳 중 안전모 제공은 단 2곳 뿐2021.09.28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