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가 이후 질염 등 여성 질환 예방 위한 검진의 중요성

김준수 / 기사승인 : 2021-09-23 18:46:50
  • -
  • +
  • 인쇄
추석 연휴를 앞두고 극성을 부리던 더위 역시 한풀 꺾이며 이제 가을이 다가오는 것을 몸소 느낄 수 있는 계절이 됐다. 유난히도 무더웠던 올해 여름은 많은 이들이 더위를 피해 물놀이 등 다양한 방법으로 휴가를 즐겼을 것이다. 이러한 여름 휴가철 물놀이는 여성들에게 있어 질염 등의 질환의 노출 가능성을 더욱 높일 수 있기 때문에 다양한 여성 질환의 예방 및 여성 건강 유지를 위해 휴가 이후 건강 검진이 중요하다고 하겠다.

특히 질염의 경우 우리나라 여성의 70% 이상이 한번쯤 경험을 하는 질환으로 여성의 감기라고 말할 정도로 흔하게 발병하는 질환이라고 할 수 있다. 스트레스나 피로 등으로 인해서 면역력이 조금이라도 떨어지거나 자칫 소홀히 관리를 하게 될 경우 다양한 바이러스에 노출이 돼 발병을 할 수 있는 만큼 수시로 검진을 받아 체크해보는 것이 중요하다.

발병 확률이 높은 만큼 원인 또한 다양하다고 할 수 있는데 칸디다 일바칸스라는 균으로 인해서 감염이 되는 칸디다 질염은 가장 흔히 발병하는 질염으로 치즈 형태의 분비물이 나오거나 외음부에 가려움증이나 쓰라림과 배뇨통 등의 증상이 나타나는 것이 특징이다. 그 외에도 락토바실러스라는 유산균이 사라지고, 혐기성 세균이 증식하면서 발생하는 세균성 질염과 트리코모나스라는 원충에 의해 감염이 되는 트리코모나스 질염 등이 있다.

▲정문영 원장 (사진=애플산부인과 제공)

질염은 재발의 위험이 높고 여성 건강과 직결이 될 수 있는 만큼 재발 방지와 예방을 위해 꾸준한 노력을 해주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애플산부인과 신촌점 정문영 대표원장은 “여름 휴가철 물놀이 등으로 인해서 외부 바이러스 균에 감염이 돼 질염이 발병할 위험성이 높다. 그렇기 때문에 평소와 다르게 분비물이 많거나 냄새 및 통증 등의 증상이 있거나 그렇지 않은 경우라고 하더라도 병원을 방문해서 정밀한 검진을 받고 관리를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조언했다.

메디컬투데이 김준수 (junsoo@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상실된 치아 장기간 방치하다 건강한 치아에도 문제 부른다2021.09.23
초기 발견하면 비수술로 개선 가능한 목·허리 디스크2021.09.23
어깨통증 유발하는 회전근개파열 원인은2021.09.23
노년층 틀니 치료, 심미성과 기능성 동시 충족하려면?2021.09.23
자궁근종·선근증, 하이푸 시술 효과가 좋은 유형은?2021.09.23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