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팅성형외과 “의료진 코로나19 백신 2차 접종 등 방역체계 강화”

김준수 / 기사승인 : 2021-08-05 17:06:13
  • -
  • +
  • 인쇄
(사진=리팅성형외과 제공)

리팅성형외과는 의료진과 임직원의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2차 백신 접종을 진행하고 있으며 방역체계를 추가적으로 강화했다고 5일 밝혔다.

리팅성형외과에 따르면 최근 코로나19 델타 변이 바이러스 확산 및 국내 신규 확진자 수가 증가함에 따라 병원 내 근무하는 의료진과 임직원까지 2차 백신 접종을 진행하고 있으며 즉각적으로 방역체계 강화에 돌입했다. 이를 위해 전신소독기를 새롭게 설치해 출입 전 소독을 진행하고, 바이러스 차단에 집중하기로 했다.

또한 방문객 출입 전 QR코드 체크 및 체온 측정, 건강 상태 등을 체크해 이상 없음을 확인한 후 병원 내 이동이 가능하도록 안내하고 있다. 내원객이 이용하는 모든 진료실, 대기실은 실시간으로 소독하며, 전체 건물 내부에 정기 방역도 실시 중이다.

이외에도 100% 예약제로 운영하며 방문객 관리가 이뤄지도록 하고 있으며, 호흡기 질환 증상이 있는 경우에는 예약 변경을 안내하고 있다. 직원들 또한 마스크를 항시 착용하며 손세척 및 손소독제를 사용해 감염 예방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리팅성형외과 이성준 대표원장은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연일 네자리수를 기록하고 있음에 따라 본원에서도 코로나19 방역체계 강화를 결정했다”며 “새롭게 설치한 전신소독기는 출입 전 전신을 소독하고 바이러스를 99.9% 박멸한다”고 밝혔다.

이어 “방역에 책임을 갖고 코로나19 예방을 철저히 하겠다”면서 “현재 본원에서는 1년 넘게 의료진 및 전직원 중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고 있으며, 지속적으로 방역 관리를 철저히 해 내원 환자 모두의 안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메디컬투데이 김준수 (junsoo@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뿌리병원, 보건복지부 의료기관 인증 획득2021.08.05
3D기술 활용한 족저근막염 환자 전용 안창 개발2021.08.05
항문거근 침범한 직장암, ‘로봇수술’로 항문 보존ㆍ배변 기능 유지 확인2021.08.05
빅데이터 분석으로 ‘갑상선암 악화’ 핵심 유전자 발굴2021.08.05
차종합연구원, 신임 원장에 윤호섭 난양공대 교수 영입2021.08.05
뉴스댓글 >
  • 비브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