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페르스가드, 체조요정에서 순식간에 최강 베이근녀 등극 “합성?”

김지연 / 기사승인 : 2013-02-18 16:18:29
  • -
  • +
  • 인쇄
덴마크 체조선수 미리안 오페르스가드의 합성 사진이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을 통해 ‘역대 최강 베이근녀(베이비 페이스+근육녀)’라는 제목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이 게재됐다.

게재된 사진 속에서 미리안 오페르스가드는 깜찍한 외모와 전혀 어울리지 않는 우락부락한 양 팔의 근육을 선보이고 있는 모습이다.

이는 귀여운 외모에 근육까지 합쳐진 ‘베이근녀’의 이름에 어울릴만한 몸매지만 사진 속 그녀의 언밸런스한 모습은 사실 포토샵으로 합성했다는 사실이 뒤늦게 알려지며 화제가 되고 있는 것.

오페르스가드 합성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진짜 인줄알고 깜짝 놀랐네요”, “저 얼굴에 저 팔이라니 이상하다고 생각했네요”, “아무리 그래도 합성 너무 심하네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미리안 오페르스가드는 1990년생의 덴마크 체조선수로 현재 ‘체조 요정’으로 불리고 있다.
▲오페르스가드<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메디컬투데이 김지연 (ksteem@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초대형 개, 주인보다 거대한 덩치 ‘누가 침입하면 때려잡을 기세’2013.02.28
포켓몬 모양 피자, 싱크로율100% “다 먹으면 몬스터 튀어나오나?”2013.02.28
엄마의 기름병 센스, 손글씨로 ‘기름’만 적으면 완성! ‘기발’2013.02.28
닌자 전용 출구, 센스만점 ‘그런데 도대체 출구가 어디야?’2013.02.28
평생 쓸 운 다 쓴 사람, 변기에 빠진 폰멀쩡 “건질 때 위험할지도”2013.02.28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