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케다, ISTH 2021서 희귀출혈질환 환자 대상 예방 혜택 보인 임상연구 발표

고동현 / 기사승인 : 2021-07-22 17:20:09
  • -
  • +
  • 인쇄
재조합 인자 통한 자발성 연간 출혈률 1차 유효성 평가변수 충족
▲다케다제약 CI (사진=다케다제약 제공)

한국다케다제약은 지난 20일 재조합 폰빌레브란트 인자(rVWF)을 통한 예방치료의 효능과 안전성을 평가하는 3상 임상연구 결과를 발표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는 2021 국제혈전지혈학회(ISTH) 원격 학술대회에서 다케다가 발표한 초록 12건 중 하나다.

ISTH에서 발표된 초록 중 여러 건이 예방요법을 평가하고 있으며 희귀출혈질환자의 치료 결과 개선을 위한 다케다의 헌신을 보여준다.

이번에 결과를 발표한 3상 임상연구는 전향적, 오픈-라벨, 글로벌 다기관 임상연구로, 중증의 폰빌레브란트병(VWD) 환자 23명이 포함됐다. 연구 기간은 12개월로 두 치료군이 포함됐다.

이전 보충요법군(OD)에는 이전에 폰빌레브란트 인자 보충요법으로 치료받은 적이 있는 환자가 포함됐고, 교체치료군에는 이전에 예방적 혈장 유래제제(pdVWF)로 치료받은 적이 있는 환자가 포함됐다.

연구 결과, 재조합 폰빌레브란트 인자(rVWF)를 통한 예방요법은 이전 보충요법군에서 자발성 연간 출혈률(sABRs)을 효과적으로 감소시켰고, pdVWF 예방요법에서 rVWF로 교체투여한 환자에서는 동일한 수준의 지혈관리를 유지했다.

자발성 연간 출혈률은 과거 자발성 연간 출혈률과 비교평가한 결과, 이전 보충요법군에서는 91.5% 감소, 교체치료군은 유지됐다.

새롭게 확인된 위해성이나 rVWF 관련 중대한 이상반응은 보고되지 않았다. VWF의 약물동력학적 특징(PK) 및 혈액응고인자 VIII(FVIII)의 약력학적 특징(PD) 역시 분석 대상으로 이번 학술대회에서 함께 발표됐다.

이탈리아 밀라노대학교 IRCCS 재단 안젤로 비안치 보노미 혈우병 및 혈전증센터 학과장인 플로라 페이반디(Flora Peyvandi) 박사는 “폰빌레브란트병의 경우 지혈이 후속 출혈을 예방해 주지 않고 합병증과 출혈을 예상하기 힘들다는 특성이 많은 보충요법 치료 환자의 일상생활에 영향을 줄 수 있다”라고 판단했다.

또 “이번 3상 임상연구의 흥미로운 결과는 rVWF를 통한 예방요법의 잠재적 혜택과 폰빌레브란트병 환자의 추후 자발성 출혈 감소를 위해 제공할 수 있는 것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데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ISTH 2021에서 발표된 문헌조사에서도 역시 폰빌레브란트병에서 보건 자원 활용, 삶의 질 및 출혈 관련 합병증 비율에 대한 연구를 진행했다. 영국 가정의학과(GP)에서 파악된 폰빌레브란트병 환자 특성 및 관리에 대해 조사한 후향적 코호트 연구에서 수집된 데이터는 경증 환자에서 출혈사건 발생을 논하였다.

또한 다케다의 혈액학 포트폴리오를 아우르는 추가 연구 데이터에서는 혈우병 A 환자 대상 PK 기반 예방요법의 효능과 안전성을 평가했다.

애드베이트주의 장기 효과와 안전성을 평가하기 위해 리얼월드 데이터를 분석한 ‘German AHEAD’ 연구결과는v PK 기반 예방요법과 표준 예방요법을 받는 혈우병 A 환자의 출혈률 비교에 대한 이해를 돕고 있다.

PK 기반 예방요법이 임상 및 보건 자원 활용 결과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고자 CHESS II DB의 데이터를 활용한 리얼월드 분석 연구결과도 발표됐다. 애디노베이트주를 통해 특정 FVIII 최저치를 목표로 하는 PK 기반 예방요법의 효과에 대한 PROPEL 3상 연구의 사후 분석 데이터 역시 이번 학술대회에서 발표됐다.

다케다의 글로벌 혈액의학부 책임인 볼프하드 에르들렌브루흐(Wolfhard Erdlenbruch) 박사는 “다케다는 폭넓은 치료 포트폴리오뿐만 아니라 혁신적인 솔루션 개발을 통해 앞으로도 희귀혈액질환 환자의 삶에 변화를 가져다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 ISTH 2021에 발표된 데이터를 통해 폰빌레브란트병의 미충족 수요를 만족시킬 수 있는 rVWF의 잠재력을 확인할 수 있을 뿐 아니라 PK 기반 예방요법을 통한 환자 맞춤형 치료 시 임상 및 자원 활용에 미치는 영향을 이해하는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이번 학술대회에서는 중증의 선천성 혈전성 혈소판감소성 자반증(cTTP) 환자의 예방요법 및 보충요법 치료 사용에 대해 연구 중인 재조합 ADAMTS13 보충요법 ‘TAK-755’를 평가하기 위한 3상 연구설계와 혈전성 혈소판감소성 자반증(TTP)의 임상적 부담을 평가한 초록이 함께 발표됐다.

TAK-755 개발과 함께, ADAMTS13 결핍과 관련된 희귀하고 생명을 위협하는 혈액 장애에 대한 인식과 이해를 높이는 것은 희귀 혈액 질환으로 고통받고 있는 훨씬 더 많은 환자의 미래 치료를 변화시킬 잠재력이 있는 연구에 투자하고자 하는 다케다제약의 헌신의 일부이다.

메디컬투데이 고동현 (august@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스타키보청기 춘천난청센터, 창립 12주년 맞아 충전식 보청기 리비오AI 특별 공급2021.07.22
제이준, 대주주 유상증자에 120% 참여2021.07.22
앱클론 “스웨덴왕립공과대학과 대규모 항체 개발 프로젝트 순항”2021.07.22
옵디보, 위암 1차 치료에 허가된 최초의 면역항암제…“1년 이상 생존율 개선 기대”2021.07.22
에이치케이이노엔, 8월 초 코스닥 입성…"케이캡정, 글로벌 100개국 진출 목표"2021.07.22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