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백신 오접종 방지방안, 각 지자체 및 의료 협회에 전달

김민준 / 기사승인 : 2021-07-05 14:05:54
  • -
  • +
  • 인쇄
질병관리청, ‘코로나19 백신 안전접종 실행방안’ 안내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더불어민주당 신현영 의원이 지난달 16일 국회에서 진행된 보건복지위 전체회의에서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에 질의한 코로나19 백신 오접종 방지 방안이 실행된다.

5일 신현영의원실에 따르면 질병관리청은 백신접종에 가속도가 붙게 될 3분기를 앞두고 신 의원이 제안한 방안을 포함한 ‘코로나19 백신 안전접종 실행방안’을 각 지자체와 의사협회, 병원협회, 간호협회 등에 안내했다.

신 의원이 제시한 방안은 지난 2월 신 의원이 평택 카투사를 방문했을 당시 현장에서 실행하고 있던 방법으로 각 백신 바이알 별로 백신 접종횟수와 잔량, 개봉일시와 예진 의사 등을 표기한 체크리스트를 관리하는 방법이다.

신 의원은 미군기지에서 사용하고 있던 체크리스트를 재현해 지난달 전체회의에서 선보이며 오접종 방지 방안 마련을 촉구한 바 있다.

지난달 말일 기준 코로나19 백신 오접종 사례는 총 379건으로 전체 접종 건수(1897만건) 대비 약 0.0002%로 극히 적으나 3분기에 시행 될 대량 접종을 앞두고 보다 철저한 관리 지침이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제기된다.

신 의원은 “전 세계가 처음으로 겪고 있는 팬데믹 사태인 만큼 백신 접종을 포함한 모든 부분에서 우리가 예상하지 못했던 일이 발생할 수 있다”며 “다양한 백신이 동시다발적으로 각 접종기관에서 접종되는 만큼 작은 부분이라도 놓치지 않고 오류를 최소화 할 수 있는 방안을 고민 할 수 있도록 지혜를 모아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이번 질병관리청의 오접종 방지대책은 지자체와 의료계의 현장의견을 반영해 마련됐으며 백신별 고유색을 활용한 인식표 발부, 위탁의료기관 교육 강화, 중과실 발생 및 경고 3회 이상인 경우 위탁계약 해지 등의 방안이 담겼다.

메디컬투데이 김민준 (kmj633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711명, 사흘째 700명대…“휴일효과 무색”2021.07.05
5년간 저혈압 환자 연평균 증가율 9.6%…남성 70대‧여성 20대 환자↑2021.07.05
“신약 개발 전문가들의 경험과 개발 노하우 공유의 장 마련돼”2021.07.05
“얼마나 힘들었으면 극단적 선택을”…보건소 간호사 ‘정원 확대’ 청원2021.07.02
건보재정 악화 막으려면…“2029년 GDP 대비 의료비지출 10%로 관리해야”2021.07.02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