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그룹 “백신·항체의약품 사업 속도 높인다”

김동주 / 기사승인 : 2021-07-05 12:55:02
  • -
  • +
  • 인쇄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러시아로부터 스푸트니크 라이트 세포주와 바이러스 반입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 산업은행으로부터 제2공장 투자 장기차입금 500억원 확보
▲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그룹 CI (사진=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제공)

항체 바이오의약품 전문 제약사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와 바이오 의약품 위탁개발생산(CDMO) 전문 제약사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가 속해있는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그룹이 백신과 항체의약품 사업에 대한 속도를 높인다고 5일 밝혔다.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는 지난 6월 러시아에서 스푸트니크 라이트의 시험생산을 위한 세포주와 바이러스를 국내에 성공적으로 반입한 바 있다.

이에 회사는 코로나19 백신 기술이전이 계획대로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으며 백신의 대량 생산에 대비해 충청남도 오송에 위치한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 제2공장 증설 부지에 총 생산력(CAPA) 10만 리터 규모의 백신센터를 건설하고 있다.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는 기술이전이 마무리되면 계획대로 8월에 200리터 규모의 배양기를 통해 시제품을 생산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스케일업 과정을 거쳐 9월부터는 2000리터 규모의 배양기로 본격적인 스푸트니크 라이트 양산에 돌입할 계획이다.

지난달 말 삼성증권 서근희 애널리스트는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의 코로나19 백신 생산 물량이 확정될 경우 가파른 성장세를 기대한다는 보고서를 발간하기도 했다.

한편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는 바이오시밀러 등 항체의약품 생산전용 제2공장 건설이 순조롭게 진행됨과 아울러 보다 원활한 사업진행을 위해 산업은행으로부터 총 500억 원 규모의 장기 차입형태의 자금 조달에 성공했다.

이는 스마트 바이오팩토리 및 품질 관리시스템을 통한 생산성 증대에 기여할 것이다.

박소연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대표는 “프레스티지 그룹은 백신 및 항체의약품의 연구·개발부터 생산에 이르는 전 과정을 내재화한 플랫폼을 갖추고 있어 앞으로 시장의 변화에 유연하게 대처하며 사업의 속도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필립모리스 “정확한 전자담배 정보 부족한 한국, 새로운 정책적 접근 필요”
세븐일레븐, 보양 간편식 ‘통째로 닭다리국수’ 출시
씨티케이코스메틱스 美 자회사, 11번가와 해외셀러 유치 영업대행 계약 체결
강스템바이오텍, 큐라미스와 20억 규모 유전자세포치료제 CDMO 계약
오비맥주 호가든, 여름 한정판 ‘호가든 포멜로’ 출시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