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코그램, 공모가 상단 1만2500원 확정

김동주 / 기사승인 : 2021-10-21 19:15:32
  • -
  • +
  • 인쇄
국내외 1499개 기관 수요예측 참여…수요예측 경쟁률 1472대 1
▲ 피코그램 CI (사진= 피코그램 제공)

 

[메디컬투데이=김동주] 정수기 및 필터 전문 기업 피코그램은 지난 19일부터 20일까지 이틀 동안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수요예측을 진행한 결과 최종 공모가를 희망밴드(1만1000원~1만2500원) 상단인 1만2500원으로 확정했다고 21일 밝혔다.

모집총액은 125억원이고 상장 후 시가총액은 383억원 규모가 될 예정이다. 수요예측에는 총 1499개 국내외 기관이 참여해 1472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으며 참여 기관 중 63.5%인 952개 기관이 공모가 밴드 상단 초과 가격을 제시했다.

상장 주관사인 IBK투자증권 관계자는 “피코그램은 정수기 관련 소재부터 필터, 완제품 정수기까지 생산가능한 국내 유일 기업으로 설립 초기부터 현재까지 견고한 해외영업망을 구축하며 국내 뿐만 아니라 해외 시장에서도 입지를 넓혀 가고 있다는 점이 높게 평가된 것으로 분석된다”고 전했다.

이어 “상장 후 주요 정수기 렌탈기업의 카본 블럭 이원화에 따른 성장과 자체브랜드 및 피처형 정수기의 성장 가능성이 투자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이끌어낸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피코그램 최석림 대표이사는 “정수기 Total Value Chain 구축이라는 비즈니스 모델과 신사업의 성장가능성 등을 보고 수요예측에 적극 참여해주신 투자자분들께 감사드린다”며 “다수의 기관투자자들이 공모가 희망밴드 상단보다도 높은 가격을 제시해 주셨으나 주관사와 논의한 결과 시장 친화적인 가격으로 투자자에게 매력적인 투자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공모가를 1만2500원으로 최종 확정했다”고 밝혔다.

피코그램은 2002년에 설립돼 원터치 자가교체형 PnP 필터시스템 개발 등 독자적인 기술력을 바탕으로 성장해온 기업이다. 필터 생산에 이어 주문자상표부착생산(OEM), 제조업자개발생산(ODM) 방식의 정수기를 생산·공급해왔으며 2015년에는 자체 브랜드 정수기 ‘퓨리얼(pureal)’을 출시해 B2C시장 진출에 성공했다.

정수기의 핵심 소재인 카본 블럭(Carbon block) 제조기술에 대한 국제 PCT 특허 출원 진행과 미국 NSF 인증을 완료하며 소재 부문까지 사업을 확장시켰고 상장 후에는 다각적인 마케팅과 영업활동을 통해 국내 대형기업에 카본 블럭을 공급한다는 방침이다.
피코그램의 일반 투자자 공모주 청약은 오는 25일부터 26일까지 이틀간 진행되며 상장 예정일은 11월 3일이다. 일반 투자자들은 상장 주관회사인 IBK투자증권을 통해 청약을 신청할 수 있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코웨이, ‘노블 인덕션 프리덤’ 출시2021.11.26
락앤락, ‘데꼬르 IH 크리스마스 에디션’ 한정 출시2021.11.25
재활용 폴리에스터 재킷 안전 하지만…데상트 1개 제품, 인열강도 권장기준 미흡2021.11.24
일부 차아염소산수 살균·소독제 기준 부적합…‘친환경·무독성’ 문구 표시·광고2021.11.23
한샘 "내년부터 분기 배당 및 600억 규모 자사주 매입"2021.11.22
뉴스댓글 >
  • 비브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