압타머사이언스, 비소세포성 폐암 진단 바이오마커·방법 中 특허 취득

남연희 기자 / 기사승인 : 2021-11-26 18:36:04
  • -
  • +
  • 인쇄
"中시장 진출 및 기술이전 통한 사업화 가능할 것"
▲ 압타머사이언스 CI (사진= 압타머사이언스 제공)

 

[메디컬투데이=남연희 기자] 압타머사이언스가 중국에서 비소세포성 폐암 진단용 단백질 바이오마커 패널 및 이를 이용한 비소세포성 폐암 진단 방법에 대한 특허권을 취득했다고 26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해당 특허권은 바이오마커를 포함한 바이오마커 패널과 사람의 폐암을 진단하기 위한 방법에 대한 것으로, 압타머 기반의 비소세포성 폐암 진단을 위한 핵심적인 특허다.

샘플에서 선택된 바이오마커에 해당하는 바이오마커 값을 압타머를 이용해 검출하고, 이를 기초하여 비소세포성 폐암에 대한 진단 또는 폐암유발 가능성에 대한 정보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압타머사이언스 관계자는 “해당 특허 취득으로 당사의 진단 기술 플랫폼인 ‘AptoMIA’(압타머 기반 다수 바이오마커 동시 검출 및 알고리즘 분석 플랫폼)를 활용해 폐암 발병 가능성에 대한 새로운 진단 정보 제공이 가능해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세계 최초 폐암 조기진단키트인 ‘AptoDetect-Lung’의 중국시장 진출 및 기술이전을 통한 사업화가 가능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기자(ralph0407@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미 FDA, 필립스 인공호흡기 리콜 사태 '1등급' 규정2022.01.28
메디뷰랩, ‘2022 키메스’ 참가…고주파 온열 암 치료기 네오써모스 선보여2022.01.27
하이드라페이셜, 안티에이징 솔루션 ‘더마빌더 부스터’ 출시2022.01.27
원텍 "레이저 이용한 손발톱 진균증 치료에 보험수가 적용"2022.01.27
로킷헬스케어, 글로벌 유통사 계약 추가…스킨재생치료 플랫폼 누적 2조5000억2022.01.27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