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메디허브 신약개발지원센터, 경북대 BK21 교육연구단과 업무협약

김동주 기자 / 기사승인 : 2022-01-21 17:29:27
  • -
  • +
  • 인쇄
난치성질환·감염병 공동연구
▲ 양진영 케이메디허브 이사장(가운데)와 송경식 BK21 지역밀착형 지능형 혁신신약 개발 교육연구단장(오른쪽), 강효정 BK21 신종감염병 관리 플랫폼 개발 교육연구단장(왼쪽). (사진=케이메디허브 제공)

 

[메디컬투데이=김동주 기자]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은 희귀/난치성 질환 및 감염병 연구와 지역 신약개발 인재 양성을 위해 경북대와 힘을 합치기로 했다.

케이메디허브 신약개발지원센터는 경북대학교 BK21 ‘지역밀착형 지능형 혁신신약 개발 교육연구단’, ‘신종감염병 관리 플랫폼 개발 교육연구단’과 지난 20일 심포지엄과 동시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재단은 양 연구단과 공동연구 및 기술지원, 네트워크 구축을 목적으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향후 혁신신약개발 및 교육지원 분야에서 상호협력하기로 했다.

재단과 BK21 사업단은 신약개발과 인재양성이라는 공통의 업무를 수행중이다.

케이메디허브는 화합물 분야 혁신신약개발에 강점을 가진 의약화학 연구진을 갖춘 신약개발지원센터를 중심으로 국내 제약분야 산·학·연·병과 공동연구를 수행하고 기술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BK21 지역밀착형 지능형 혁신신약 개발 교육연구단은 희귀/난치성 질환에 대한 집중 연구 및 대구 메디시티 구현을 위한 지역 밀착형 인재 양성에 주력하고 있으며 BK21 신종감염병 관리 플랫폼 개발 교육연구단은 감염병 관리 플랫폼 개발에 대한 집중 연구 및 경북권역 감염병 전문 인재 양성에 주력하고 있다.

심포지엄은 ‘4차 산업 기반 신약개발’이라는 주제로 진행됐다. 심포지엄의 연자로는 송민수 수석연구원, 진정욱 책임연구원, 민경진 선임연구원(이상 케이메디허브), 황창하 교수, 이민영 교수, 김동욱 교수(이상 경북대학교)가 신약개발 관련 발표를 진행했다.

양진영 케이메디허브 이사장은 “재단은 난치성 질환 연구팀과 감염성질환팀이 별도로 있고, 희귀의약품 생산도 지원할 만큼 희귀난치성 질환 극복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관련 연구를 위해 경북대와 손잡게 되어 기쁜 마음으로 응원한다”고 밝혔다.

손문호 케이메디허브 신약개발지원센터장은 “세 기관의 전문성을 기반으로 한 업무협력을 통해 ‘혁신신약개발 연구’와 ‘인력양성’ 두 가지 분야에서 큰 시너지 효과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송경식 BK21 지역밀착형 지능형 혁신신약 개발 교육연구단장은 “대학이 가진 아이디어와 산업체가 필요로 하는 실용성 사이 괴리감을 해소할 단초를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 기대했다.

강효정 BK21 신종감염병 관리 플랫폼 개발 교육연구단장은 “대학에서 교육받고 있는 미래 인재들이 공공연구기관이 필요로 하는 인재상에 대비할 중요한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 평가했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기자(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케이메디허브, '똑똑한' 합성 의약품 생산 기기 공동 개발
경보제약, 파로스젠과 표적항암제 공정개발·위탁생산 계약 체결
HK이노엔, 일리아스바이오로직스와 엑소좀 치료제 후보물질 공동연구 업무협약
식약처, 브로르핀·메토니타젠·올리세리딘 등 3개 물질 마약 신규 지정
퓨쳐켐, 전립선암 치료제 'FC705' 美 FDA 임상 1/2a상 IND 승인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