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용인·음성·아산 야생조류 분변 저병원성 AI 확인

김민준 기자 / 기사승인 : 2021-10-19 17:23:29
  • -
  • +
  • 인쇄

[메디컬투데이=김민준 기자] 농림축산식품부와 환경부는 경기 포천(포천천), 용인(청미천), 충북 음성(성산천), 충남 아산(곡교천, 봉강천)에서 채취한 야생조류 분변에 대한 정밀검사 결과, 저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로 최종 확인됐다고 19일 밝혔다.


경기 안성, 충남 논산, 광주광역시, 제주 등에서 채취한 야생조류 분변에 대한 정밀검사는 진행 중이며, 경북 영천(부제저수지)에서 채취한 야생조류 분변은 조류인플루엔자 음성으로 최종 확인됐다다.


농식품부는 올해 해외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발생이 급증했고, 야생조류에서 조류인플루엔자 항원이 지속 검출됨에 따라 전국 모든 가금농장은 조류인플루엔자 예방을 위해 야생조류 차단망, 전실 등 방역시설을 꼼꼼히 정비하고 농가에 출입하는 사람과 차량을 철저히 통제할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철새도래지와 저수지 방문 금지 등 차단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메디컬투데이 김민준 기자(kmj633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전국 493개 도로 구간, 미세먼지 집중관리2021.12.02
국제적 멸종위기종 판별에 AI기술 활용한다…“신속·정확한 판별 기대”2021.12.01
겨울철 뿌연 하늘…미세먼지 농도 상승 원인은 ‘화석연료 연소’ 탓2021.12.01
가습기살균제 구제급여 지급대상 16명 추가…총 4274명 인정2021.11.30
산업용 요소, 차량용 요소수 제조 가능…배출허용기준 충족2021.11.28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