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레믹스, 헝가리에 액체생검용 타겟캡쳐키트 공급 확정

김동주 기자 / 기사승인 : 2022-01-24 16:42:31
  • -
  • +
  • 인쇄
유럽시장 교두보 확보
▲ 셀레믹스 CI(사진=셀레믹스 제공)

 

[메디컬투데이=김동주 기자] 유전자분석 기술플랫폼 기업 셀레믹스가 헝가리의 NGS서비스 기업 델타바이오2000에 액체생검용 타겟캡쳐 제품인 ctDNA유방암패널의 해외 첫 공급을 확정했다고 24일 밝혔다.

델타바이오2000은 국제적으로 인정받는 헝가리 생물학 연구센터(BRC, Biological Research Center of the Hungarian Academy of Sciences)에서스핀오프해 설립됐으며, 질병의 조기 발견과 종양 진단 스크리닝을 위한 제품을 개발하고 서비스를 제공하는 회사다.

최근 델타바이오2000은 액체생검 서비스 사업을 확장하는 가운데 작년 8월부터 성능검증을 진행해 기대 수준을 상회하는 성능을 보인 셀레믹스의 제품을 채택해 우선적으로 헝가리 내 병원의 유방암 환자 예후 예측 용도의 미세잔존질환(MRD, Minimal residual disease) 모니터링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셀레믹스가 개발한 ctDNA(circulating tumor DNA)패널은 기존 제품들 대비 높은 민감도를 가진 패널로 암세포에서 떨어져 나온 매우 미량의 시료에서도 관련 유전자의 변이를 분석해 암을 조기 발견하고 치료제와 치료방향을 결정하는 것 뿐만 아니라 환자의 예후 예측과 치료 모니터링에도 활용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ctDNA 패널로 정확한 분석 결과를 얻기 위해서는 패널에 최적화된 분석소프트웨어가 필요한데 셀레믹스는 자사의 분자바코드기술(BTSeqTM, Barcode-Tagged Sequencing)을 도입한 생물정보학(BI, Bioinformatics) 기술로 패널에 최적화된 분석소프트웨어를 함께 공급할 수 있다는 점이 이번 수주의 중요한 요인이었다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이다.

셀레믹스의 이용훈 대표이사는 “헝가리는 최근 액체생검에 대한 규정과 제도를 정비한 덕택에 NGS기반 액체생검 분석의 수요가 꾸준히 늘어나고 있는 상황이라 우리 회사 ctDNA유방암패널 주문도 지속적으로 늘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이번에 공급을 시작한 유방암 패널 뿐만 아니라 대장암, 폐암 등으로 공급하는 제품라인을 확대해 유럽 액체생검 시장으로 진입하는 교두보로 삼겠다”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기자(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바이젠셀, 교모세포종 치료제 임상1상 IND 신청
제넨셀, UAE 오르디파마와 코로나19 치료제 판권 계약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최대주주, 13만8000주 자사주 장내 매수
SK바이오사이언스, 자체 개발 수두 백신 ‘스카이바리셀라’ 중남미 시장 본격 진출
아이빔테크놀로지, IPO 추진…상장 주관사 삼성증권 선정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