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앤알바이오팹, 3D 바이오프린팅 ‘두개안면골 임플란트’ 특허 취득

김동주 기자 / 기사승인 : 2022-01-19 16:15:38
  • -
  • +
  • 인쇄

 

▲ 티앤알바이오팹 CI (사진= 티앤알바이오팹 제공)

 

[메디컬투데이=김동주 기자] 3D 바이오프린팅 전문기업 티앤알바이오팹이 자사가 개발한 ‘개두술용 비고정형 임플란트 및 이의 제조 방법’에 대해 국내 특허를 획득했다고 19일 밝혔다.


이 기술은 3D 바이오프린팅 ‘두개안면골 임플란트(Craniofacial Implant)’에 관한 것으로, 이 제품은 개두술에 의해 생긴 두개골과 뼈 피판 사이의 간극을 보완하기 위한 신경외과 수술재료다.

특히 티앤알바이오팹의 독자적 3D 바이오프린팅 기술이 적용돼 ▲구조적 유연성이 우수하고 ▲다양한 결손부에 적용이 가능하며 ▲기존 수술법 대비 부작용 및 후유증 위험이 낮고 ▲결손부에 정확히 결착되도록 제작돼 별도의 고정 장치가 불필요하다는 것이 장점이다.

기존에는 티타늄계 금속 메시 소재나 골시멘트가 쓰였으나, 수술의 난이도가 높고 수술 후 환자의 부작용 및 후유증 위험이 높다는 단점이 지적돼왔다.

그러나 티앤알바이오팹은 생분해성 소재의 3D 바이오프린팅 임플란트 제품으로 기존 수술법의 한계를 극복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또한 개두술뿐 아니라 두개안면골 외상 환자의 부상 부위를 복원하는 수술에도 활용이 가능하다.

티앤알바이오팹은 독일계 글로벌 헬스케어 전문 기업 비브라운코리아(B. Braun Korea)와의 공동연구를 통해 이 제품을 개발했으며, 지난해 식약처로부터 품목허가를 획득하고 국내 판매를 시작했다.

회사 관계자는 “생분해성 소재로 정밀하게 제작되는 당사의 제품은 개두술 환자의 부작용과 후유증을 획기적으로 낮출 수 있는 혁신적 수술재료가 될 것”이라며 “향후 비브라운의 네트워크 등을 활용해 세계 시장으로도 판로를 넓혀갈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기자(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브릿지바이오, 486억 규모 제3자배정 유상증자 결정
엘앤씨바이오, 의료로봇기업 ‘큐렉소’에 405억 지분투자…"경영참여"
바이젠셀, 교모세포종 치료제 임상1상 IND 신청
제넨셀, UAE 오르디파마와 코로나19 치료제 판권 계약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최대주주, 13만8000주 자사주 장내 매수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