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PP-4+SGLT-2 복합제 급여 진입 언제?…후발약 개발도 잇달아

김동주 기자 / 기사승인 : 2021-10-28 07:33:33
  • -
  • +
  • 인쇄
녹십자 'GC2123A' 생동성계획 승인
▲ DPP-4+SGLT-2 복합제의 급여진입이 여전히 오리무중이다. 엎친데 덮친 격으로 후발약품들의 개발도 이어지고 있다. (사진= DB)

 

[메디컬투데이=김동주 기자] DPP-4+SGLT-2 복합제의 급여진입이 여전히 오리무중이다. 엎친데 덮친 격으로 후발약품들의 개발도 이어지고 있다.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따르면 녹십자는 지난 25일 'GC2123A'의 생물학적동등성시험계획서를 승인받았다.

이 제품후보의 성분은 엠파글리플로진+리나글립틴으로 제2형당뇨병 치료를 목적으로 국내 54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현재 허가를 받은 DPP4-4+SGLT-2 복합제는 ‘에스글리토정’을 비롯해 아스트라제네카의 ‘큐턴정(다파글리플로진+삭사글립틴)’과 MSD ‘스테글루잔정(에르투글리플로진+시타글립틴) 등 3품목으로 모두 비급여다.

특히 이번에 녹십자가 생동성 승인을 받은 엠파글리플로진+리나글립틴은 한국베링거인겔하임이 지난 2017년 3월 허가받은 DPP-4+SGLT-2 복합제 '에스글리토정'이 오리지널이다. 품목허가 후 수년이 흘렀음에도 급여에 진입하지 못한 채 제네릭 개발까지 시작된 것이다.

이미 동구바이오제약, LG화학, 동아ST, 대원제약, 아주약품 등 국내 제약사들도 관련 후속약 개발을 진행 중으로 알려졌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기자(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펜믹스, 무균주사제 내년 상반기 EMA실사 예정… “유럽시장 진출”2021.11.30
동아제약, 관절 건강기능식품 ‘굿ː조인트’ 론칭2021.11.30
삼양홀딩스 바이오팜그룹, 미용성형용 필러 ‘라풀렌’ 품목 허가 획득2021.11.30
바이오리더스 “자체 개발 코로나19 치료제, 오미크론 델타변이 효과 기대”2021.11.30
나이벡, 다이치산쿄와 NIPEP-TPP 유전자 전달체 연구 본격화2021.11.30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