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디바이오센서 “코로나19 변이 ‘오미크론’ 검사 유효성 확인”

김동주 기자 / 기사승인 : 2021-11-30 14:04:19
  • -
  • +
  • 인쇄
코로나19 변이에 대한 내부 평가 검증 완료
‘신속 진단키트’ 및 ‘분자진단 시약’ 모두 변이 바이러스 영향 받지 않아
▲ SD바이오센서 CI (사진=SD바이오센서 제공)

 

[메디컬투데이=김동주 기자] 글로벌 체외진단 전문기업 에스디바이오센서는 내부적으로 평가한 결과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오미크론’에 대해 자사 제품들은 영향을 받지 않음을 확인했다고 30일 밝혔다.

에스디바이오센서는 내부 평가 결과 ▲15분내 코로나19 항원 존재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코로나19 항원 신속진단키트(제품명: STANDARD Q COVID-19 Ag Test, STANDARD Q COVID-19 Ag Home Test)’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확진 검사 시 사용하는 분자진단 시약(제품명: STANDARD M nCoV Real-Time-Detection kit)이 오미크론을 포함한 현존하는 모든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에 대해 영향을 받지 않음을 확인했다.

오미크론(Pango lineage B.1.1.529)은 세계보건기구(WHO)가 알파, 베타, 감마, 델타에 이어 ‘우려 변이’로 지정한 다섯 번째 바이러스다.

‘우려 변이’는 전파력·중증도 증가와 백신·치료 효능 감소의 증거가 있을 때 지정된다. 오미크론은 32개가량의 스파이크 단백질 변이가 포함되어서 16개 돌연변이가 발생한 델타보다 전파력이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에스디바이오센서는 자사의 코로나19 진단 제품들이 변이 코로나 바이러스에 영향을 받지 않음을 증명하기 위해 in-silico 분석을 시행했다.

분석 결과, 오미크론의 변이된 영역과 에스디바이오센서 코로나19 진단 제품이 표적하는 영역이 일치하지 않음을 확인했고 이를 통해 STANDARD M 제품(ORF1ab, E gene 타깃)과 STANDARD Q 제품은 오미크론의 변이와는 무관하게 진단 유효성 및 민감도에 영향을 받지 않음이 증명됐다는 설명이다.

에스디바이오센서 이효근 대표이사는 “전 세계가 조금씩 일상을 회복하고 위드코로나로 가는 과정에서 새로운 우려 변이가 생겨 매우 안타깝다”며 “앞으로도 에스디바이오센서는 우수한 민감도와 특이도의 제품을 통해 코로나19가 빠르게 종식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에스디바이오센서는 30~60분 이내에 결과 확인이 가능한 현장분자진단기기 M10을 지난 8월에 유럽 시장에 출시한 이후 성공적으로 수출하고 있으며 국내는 출시를 앞두고 있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기자(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진단검사 플랫폼 기업 노을, 코스닥 상장 증권신고서 제출…3월 상장 예정2022.01.19
실적 부진 시달리는 이노테라피…2년간 신제품 매출 '無'2022.01.19
SK C&C, ‘AI 뇌출혈 판독 보건의료원’ 강원도 평창에 만든다2022.01.19
무허가 의료기기 등 위해 의료기기 판매 시 최대 2배 과징금 부과2022.01.18
씨젠, 한 달간 이스라엘에 510만명분 진단시약 수출2022.01.18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