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 차병원, 에스바이오메딕스 ‘치매 세포치료제’ 기술 이전 협약

김민준 기자 / 기사승인 : 2021-10-20 13:51:02
  • -
  • +
  • 인쇄
▲차 의과학대학교 분당 차병원은 에스바이오메딕스와 치매 세포치료제 개발을 위한 기술이전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분당 차병원 제공)

 

[메디컬투데이=김민준 기자] 차 의과학대학교 분당 차병원은 에스바이오메딕스와 치매 세포치료제 개발을 위한 기술이전 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전 대상 기술은 분당 차병원 재활의학과 김민영 교수와 차 의과학대학교 의생명과학과 황동연 교수가 공동 개발한 인간 전분화능 줄기세포(pluripotent stem cell)로부터 분화시킨 신경전구세포를 이용해 치매를 치료하는 기술이다. 이 기술은 분당 차병원 연구중심병원 육성R&D사업 지원을 통해 개발됐다.

황동연 교수는 기존의 방법과 차별되는 방법으로 신경전구세포를 분화시키는 기술을 개발해 국내 및 국제특허를 출원했다. 김민영 교수팀은 황 교수가 개발한 신경전구세포를 치매 동물모델에서 투여해 치매치료 효능을 확인했다.

분당 차병원 김민영 교수는 “이번 연구한 신경전구세포는 파라크라인 효과(주변세포 영향 효과, paracrine effect)를 통해 단시간 안에 치료 효능을 나타내기 시작했다”며 “향후 치매 세포치료제 개발은 물론 기타 다른 퇴행성 뇌질환으로 적용증을 넓혀 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명수 에스바이오메딕스 연구소장은 “이번 기술이전으로 에스바이오메딕스가 개발 중인 척수손상치료제, 파킨슨병치료제와 함께 전반적인 신경계 질환을 치료할 수 있는 기반이 구축 되었다”며 “줄기세포 연구 분야의 국내 최고 수준을 자랑하는 분당 차병원과 함께 세계 최초 치매세포치료제를 개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메디컬투데이 김민준 기자(kmj633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모모성형외과의원 개원…문효섭 원장 영입2021.12.06
[인사] 서울아산병원2021.12.06
드림플러스의원, 미러드림&팬텀엑셀러레이터와 메디컬 그룹 만든다2021.12.03
에스유마취통증의학과, 김태희 원장 영입2021.12.03
분당서울대병원 의생명연구원-한국공공조직은행, 지방재건 연구개발 상호 협력2021.12.03
뉴스댓글 >
  • 비브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