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벡, 다이치산쿄와 NIPEP-TPP 유전자 전달체 연구 본격화

남연희 기자 / 기사승인 : 2021-11-30 13:21:07
  • -
  • +
  • 인쇄
유전자 약물 전달받아 신약 개발 착수
▲ 나이벡 CI (사진=나이벡 제공)

 

[메디컬투데이=남연희 기자] 펩타이드 융합 바이오 전문기업 나이벡이 공동연구를 진행하고 있는 일본 다이치산쿄로부터 유전자 약물을 전달받아 신약 개발에 착수했다고 30일 밝혔다.

나이벡은 다이치산쿄와 정식 킥오프 미팅을 진행하고 다이치 산쿄의 후보물질 유전자 약물을 수령해 본격적인 연구에 착수했다.

이번 공동 연구 계약은 나이벡의 'NIPEP-TPP 기반 표적 조직 투과 약물전달시스템'에 다이치산쿄의 유전자 후보물질을 접목해 신약 개발을 진행하는 것을 골자로 한다.

나이벡은 다이치산쿄에서 보내온 후보물질 유전자를 기반으로 이미 본격적인 연구에 착수했다. NIPEP-TPP에 다이치산쿄의 후보물질을 접합해 안정성과 세포 투과 등 시험관 실험(in-vitro) 단계의 검증이 진행될 예정이다.

나이벡 관계자는 “다이치산쿄와 나이벡 양사의 담당 연구원들을 비롯한 실무진들이 참석한 가운데 킥오프 미팅을 진행했다”며 “나이벡의 해외사업 개발 자문이 스위스에서 내한해 이번 킥오프 미팅에 직접 참석했다”고 말했다.

이어 “해외 글로벌 제약사와의 제휴를 추진해주고 있는 해외사업 개발 자문의 내한으로 다이치산쿄와의 킥오프 미팅은 성공리에 진행됐으며 다이치산쿄 뿐 아니라 다수의 글로벌 제약사와도 미팅을 함께 진행하며 전략협의를 했다”며 “나이벡은 다이치산쿄에서 곧 1차 연구개발비를 수령할 예정으로 최상의 결과를 도출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나이벡은 NIPEP-TPP 약물전달플랫폼 관련해 유전자전달체 뿐 아니라 항암관련 공동연구를 진행하고 있으며 현재 기술논의를 추진 중에 있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기자(ralph0407@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한미약품 ‘늑장 공시’…대법 판결로 손해배상 확정2022.01.28
알보젠, ‘휴미라’ 타겟 특허 깨기 나섰다2022.01.28
‘콜린알포 환수협상’ 소송 첫 선고…法, 각하 판결2022.01.28
‘하루 한 알’ 고용량 은행엽건조엑스 속속 등장2022.01.28
아이큐어‧셀트리온, 치매 치료용 ‘도네페질 패취제’ 특허목록 등재2022.01.28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