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E헬스케어-메디컬AI, AI 기반 심전도 판독 기술 개발·상용화 협력 체결

김동주 기자 / 기사승인 : 2021-12-15 13:30:12
  • -
  • +
  • 인쇄
▲ 업무협약 체결식 모습 (사진= GE헬스케어 제공)

 

[메디컬투데이=김동주 기자] GE헬스케어 코리아는 의료 인공지능(AI) 전문기업 메디컬AI와 AI기반의 심전도 판독 기술 개발 및 관련 사업 추진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사업 협력을 통해 ▲AI기반의 심전도 판독 기술 개발 ▲심전도 빅데이터 연구 분석 프로그램 개발 등 심전도 AI판독 기술 개발과 상용화에 협력한다.

GE헬스케어는 신뢰성 높은 심전도를 측정하는 안정시 심전도인 (MAC2000)장비 및 추후 심전도 통합관리시스템 (MUSE NX)를 이용해 다기관의 데이터 구축 및 기술 지원을 담당하고, 메디컬AI는 생체 신호 측정을 통한 심전도 데이터 심층 분석과 의료진 연계 원격 의료 사업을 지원한다.

한편, 메디컬AI는 GE헬스케어 코리아와 협력해 대표적인 만성질환 중 하나인 심혈관 질환에 대한 선제적 심전도 데이터 구축 및 모니터링 솔루션을 선보일 계획이다.

GE헬스케어 코리아 김은미 대표이사 사장은 “GE의 선도적인 심전도 솔루션과 메디컬AI의 빅데이터 AI 기술 역량이 국내 의료진과 환자를 위한 정밀하고 효율성 높은 솔루션을 제공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메디컬AI 권준명 기술이사(중환자응급의학 전문의)는 “금번 심전도 AI 판독기술 협력을 통해, 의원급 혹은 심전도 판독에 도움이 필요한 의료환경에서 심장질환 환자의 보다 정확한 진단과 전문의 부족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기자(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이지케어텍, ‘클라우드 병원정보시스템 확산지원 사업’ 주관기업 선정
식약처, 동물실험시설‧실험동물 생산시설 점검 안내서 발간‧배포
딥카디오, 서울대병원과 심전도 빅데이터 AI 기술개발 MOU
케이메디허브, 1분기 신규 과제 128억 수주⋯“국가R&D 신규 수주 대폭 상승”
지난해 국내 임상 842건…5년간 연평균 6.4% 성장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