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투엔, 강동요양병원과 ‘실버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 개발

남연희 기자 / 기사승인 : 2022-01-20 13:18:50
  • -
  • +
  • 인쇄
빅데이터‧인공지능 등 최신 ICT 기술 투입
“메타버스 내 서비스 구현”
▲ 비투엔-강동요양병원 업무협약식 (사진=비투엔 제공)

 

[메디컬투데이=남연희 기자] 빅데이터 및 인공지능(AI) 전문 기업 비투엔이 강동요양병원과 ‘실버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지난 19일 비투엔 본사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에는 조광원 비투엔 대표이사, 곽재봉 강동병원 원장 등 양사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양사는 ▲상호 전문 분야에 대한 핵심 역량과 기술 교류 ▲실버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 공동 연구 및 과제 발굴 ▲실버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 공동 개발 등을 추진한다.

비투엔과 강동요양병원은 메타버스 기반의 ‘실버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 개발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메타버스 환경 내에서 실시간으로 요양병원 입소자의 건강상태 등의 정보를 동기화하여 안전사고 대응과 체계적인 건강관리가 가능하도록 구현할 계획이다.

또한 비투엔은 양사가 보유한 헬스케어 데이터 연구를 통해 환자의 모니터링 지표를 정의하고 이를 바탕으로 AI 알고리즘을 개발해 ‘실버 디지털 토탈 케어 서비스 플랫폼’으로 서비스 운영 모델을 확장시켜 나갈 예정이다.

강동요양병원 곽재봉 원장은 “비투엔과의 협업을 통해 환자들에게 인공지능 기반의 안전관리 및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면 의료서비스의 발전뿐만 아니라 스마트병원으로 도약할 수 있을 것이라 기대된다”고 밝혔다.

비투엔 조광원 대표이사는 “당사와 강동요양병원과의 업무협약 체결로 첨단 빅데이터 AI 전문기술과 의료진들의 경험이 합쳐져 디지털 헬스케어의 새로운 미래 가치 창출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건강상의 어려움뿐만 아니라 한정된 공간에서 불편을 겪고 계시는 모든 분들께 공간의 한계를 뛰어 넘는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서비스 개발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기자(ralph0407@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공정위, 한샘·현대리바트 등 '특판가구 담합 의혹' 현장조사
아크릴, 한국형 ‘AI 병원’으로 우즈베키스탄 사업 확장
폐업 상조회사 회원 대상 상품 가입 유도 발생…'소비자 피해주의보' 발령
울산소방본부, 에스오일에 긴급사용정지 명령…공정 사용 정지
코웨이, 맞춤형 침대 프레임 ‘마이 프레임’ 출시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