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서울대병원, '정밀의료 및 디지털헬스케어 기술' 업무협약

김민준 기자 / 기사승인 : 2021-12-02 17:01:18
  • -
  • +
  • 인쇄
연구 과제 공동 발굴 및 수행 통한 연구역량 강화 예정
▲ KAIST와 서울대학교병원은 2일 '정밀의료 및 디지털헬스케어 기술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KAIST 제공)

 

[메디컬투데이=김민준 기자] KAIST와 서울대학교병원은 2일 '정밀의료 및 디지털헬스케어 기술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는 KAIST의 ‘우수 AI 기반 디지털 및 정밀의료 기술’과 서울대학교 병원의 ‘최신 의료 기반 임상 연구 역량’을 접목한 상호 협력체제를 구축하고자 올해 5월부터 추진됐다.

최근 급속한 인공지능(AI) 기술 발전에 따라 이를 의학 연구와 의료 현장에 적용할 필요성이 증가하는 가운데, 꾸준히 축적되는 환자의 의료 데이터를 더 체계적으로 분석하고자 한 뜻을 모았다.

이번 협약을 통해 정밀의료(암·희귀 난치성 질환) 및 AI 기반 디지털 헬스케어 시스템 구축을 위한 기술을 함께 개발하고, 연구역량 강화를 위한 공동 연구 과제를 발굴할 예정이다. 서울대학교병원 임상유전체의학과는 별도 협의체를 구성해 세부 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양 기관은 AI 기반의 의료 빅데이터 연구를 통해 암·희귀 난치성 질환의 새로운 치료 표적과 방법론을 개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KAIST 이광형 총장은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서울대학교병원과 AI 기술을 선도하는 KAIST와의 이번 협약은 K-의학이 한 단계 도약하는 밑거름이 될 것이다”라고 전했다. 이어‘공동연구를 통해 진보된 개발성과를 도출해 낼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연수 서울대병원장은 "양 기관의 연구역량과 AI 기술을 바탕으로 차세대 의료 시스템 혁신과 정밀 의료 산업의 발전을 가속화 하겠다”라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김민준 기자(kmj633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일부 동물병원, 반려동물 처방전 발행 거부…74곳 중 66곳 단순 거부2022.01.19
서울아산병원, 2월10일부터 감염관리센터 독립 건물 운영2022.01.18
대법 “제주 녹지국제병원 개설 허가 취소는 위법”2022.01.17
건보공단, 요양급여비 등 '2021년도 연간지급내역' 제공2022.01.17
"울산산재병원, 건강증진사업·장애인 재활 등 공공병원 역할 수행해야"2022.01.17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