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르티스-국립암센터 연구소, 프로테오믹스 기반 암 진단·치료 기술 MOU

남연희 기자 / 기사승인 : 2021-12-07 11:16:50
  • -
  • +
  • 인쇄
▲ 업무협약식 모습 (사진= 베르티스 제공)

 

[메디컬투데이=남연희 기자] 베르티스는 국립암센터 연구소와 ‘프로테오믹스 기반 암 진단 및 치료를 위한 공동 연구와 개발 협력’을 위해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MOU 체결에 따라 양측은 ▲다양한 암종의 조직 및 혈액 검체에 대한 프로테오믹스 기반 바이오마커 연구 ▲암 진단 및 치료법 개발을 위한 임상 시험 진행 등과 관련해 적극적으로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공동 연구개발의 기반이 될 프로테오믹스는 단백질의 기능과 구조를 분석해 질환의 원인과 치료법을 연구하는 진단기술로 조기 진단과 맞춤형 치료 등 정밀의료의 핵심 기술로 주목받고 있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기반으로 국립암센터 연구소의 암 질환 연구 역량과 베르티스의 정량 프로테오믹스 기술을 토대로 공동 임상 등 프로테오믹스 기반 암 진단 및 치료 기술을 연구개발을 위한 상호교류를 활성화할 계획이다.

베르티스 한승만 대표는 “프로테오믹스 분야를 선도하는 국내 대표 기업으로서 축적한 기술과 노하우를 토대로 우리나라 사망원인 1위 질병인 암으로부터 국민을 보호하기 위한 연구개발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기자(ralph0407@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와이제이랩스, 유튜브 新콘텐츠 ‘알쓸손잡’서 탈모 고민 라이브 방송2022.01.28
한약재서 '렘데시비르'보다 우월한 항코로나바이러스 효능 확인2022.01.27
습도 높아도 신경자극 전달하는 신경보철기 개발2022.01.26
엑스레이 유도 초음파 단층촬영기법 ‘XACT’ 개발2022.01.26
발달기 신경세포에 에너지 공급 조절하는 단백질 규명2022.01.26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