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바이오에피스, ‘희귀성 혈액질환 치료제’ 글로벌 임상3상 완료

남연희 기자 / 기사승인 : 2021-10-27 09:10:34
  • -
  • +
  • 인쇄
솔리리스 바이오시밀러 글로벌 임상 완료…제품 포트폴리오 확대
▲ 삼성바이오에피스 신사옥 전경 (사진= 삼성바이오에피스 제공)

 

[메디컬투데이=남연희 기자] 삼성바이오에피스가 희귀성 혈액질환 치료제 SB12(솔리리스 바이오시밀러, 성분명 에쿨리주맙)의 글로벌 임상 3상을 완료했다고 27일 밝혔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SB12 임상 시험을 위한 마지막 환자 방문이 이뤄진 후 관련 내용을 지난 25일 글로벌 임상정보 제공 웹사이트 ‘클리니컬 트라이얼즈’에 업데이트 했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SB12와 오리지널 의약품 솔리리스 간 유효성 및 안전성 등에 대한 비교 연구를 위해 2019년 8월부터 2021년 10월까지 한국 등 8개 국가 총 50명의 발작성 야간 혈색소뇨증(PNH)환자를 대상으로 한 임상 3상 시험을 수행했다.

솔리리스(Soliris)는 미국 제약사 알렉시온(Alexion)이 개발한 발작성 야간 혈색소뇨증(PNH), 비정형 용혈성 요독증후군(aHUS)등의 희귀질환 치료제이자 대표적인 고가 바이오의약품으로 알려져 있으며 연간 글로벌 매출 규모는 약 4조4000억원(40억6420만달러)에 달한다.

삼성바이오에피스 관계자는 “SB12 개발을 통해 초고가 바이오의약품의 환자 접근성을 개선해 바이오시밀러 개발의 본질적 의의인 의료 미충족 수요(unmet needs)해결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삼성바이오에피스는 현재 총 10종의 바이오시밀러 제품 및 파이프라인을 보유하고 있으며 자가면역질환 치료제(SB2, SB4, SB5, SB17) 및 항암제(SB3, SB8), 혈액(SB12)‧안과(SB11, SB15)‧골격계(SB16)질환 치료제 등 다양한 영역에서 제품 포트폴리오를 확대하고 있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기자(ralph0407@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美 FDA, 비욘드 스프링 '플리나불린' 승인 거절2021.12.04
리제네론 "항체 치료제 오미크론 변이에 효과 떨어져"2021.12.04
툴젠, 청약 경쟁률 164.13대 1…증거금 1.4조2021.12.03
코오롱티슈진, TG-C 고관절 골관절염 적응증 美 FDA 임상2상 승인2021.12.03
식약처, 내년 예산 6640억 최종 확정…‘백신안전기술지원센터’ 운영・지원2021.12.03
뉴스댓글 >
  • 비브로스